GSK, 영유아 예방접종 관리 앱 출시

글락소스미스클라인(GSK)은 11일 영유아 예방접종 스케줄을 손쉽게 관리할 수

있는 스마트폰용 애플리케이션 ‘엄마를 도와줘’를 선보였다고 밝혔다.

애플리케이션 ‘엄마를 도와줘’는 대한소아과학회의 예방접종 권고 지침에 따라

0세부터 12세까지 자녀들에게 필요한 예방접종 정보가 들어 있다.  예방접종

플래너 앱을 활용하면 초보 엄마들도 복잡한 소아 백신접종 스케줄을 간편하게 관리할

수 있다.

필수예방접종 및 선택접종의 종류와 각각의 권장되는 접종 일정을 확인할 수 있고

아이의 예방 접종 현황을 입력해두면 다음 접종 일자를 자동으로 알려준다. 예방접종

이력이 스마트폰에 저장되기 때문에 초등학교에 입학하거나 해외 이민, 유학 시 예방접종

정보를 제출해야 할 때 참고할 수 있다.

또 ‘엄마를 도와줘’는 △성장 일지를 사진과 함께 기록할 수 있는 ‘하루하루’

△키, 몸무게, 머리둘레 등을 토대로 아이의 발육 정도를 비교해주는 연령별 ‘표준성장도표’

△모빌, 동물농장, 영어동산, 엄마의 자장가가 수록되어 있는 ‘놀이동산’ 등의

기능도 제공하고 있다.

GSK 백신사업부 마케팅팀 이규남 팀장은 “아이 연령별로 권고되는 예방접종의

종류와 시기, 횟수 등이 매우 다양해 부모 입장에서 관리하는 데 어려움을 겪는다”며

“전문가단체가 권고하는 정확한 예방접종 정보를 제공하고 부모들이 자녀의 접종

스케줄을 간편하게 관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엄마를 도와줘’는 앱스토어(App Store)를 통해 다운로드 받을 수 있다.

박양명 기자 toann@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