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신장질환

고혈압 14년간 2배 증가… “7가지 생활수칙 지킬 것”

17일은 ‘세계 고혈압의 날’이다. 이처럼 고혈압 관리의 필요성을 알리는 날도 존재하지만, 국내 고혈압 유병률은 나날이 높아지는 추세다. 국민건강보험공단과 대한고혈압학회가 건강보험 빅데이터를 활용해 2007~2021년 고혈압 유병률을 살핀 결과다. 20세 이상에서 고혈압 유병환자는 2007년 708만 명에서 2021년 1374만 명으로 667만 명이나 늘어났다. 14년간 약 1.94배 늘어난 수치다. 2021년 기준, 고혈압 주요 합병증 신규 발생자는 총 38만 1464명으로 […]

수면 부족 시 나타나는 의외의 증상 5

    수면 부족이 만성 신장(콩팥) 질환을 악화시킬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만성 신장질환은 원인과 관계없이 3개월 이상 신장기능이 손상되어 있거나 신장 기능 감소가 지속적으로 나타나는 경우를 말한다.   미국 일리노이대학 병원 신장질환 전문의 안나 리카르도 박사는 수면 부족과 수면의 질 저하가 만성 신장질환을 투석이 필요한 신부전으로 악화시킨다는 연구결과를 발표했다. 수면 부족은 심장에 나쁜 영향을 미치고 비만을 불러올 수 있다는 연구결과도 있다.   […]

딸꾹질이 알려주는 건강 신호 5가지

  일반적으로 딸꾹질이 나오는 것은 음식을 너무 빨리 먹거나 마셨을 때이다. 하지만 위장병학자들은 횡격막 수축에 의해 숨을 쉬고자 하나 갑자기 성문이 닫혀 특징적인 소리를 내는 딸꾹질에는 뭔가 더 기이한 것이 있다고 말한다.   보통은 경과가 양호하며 저절로 호전되는 성가심 정도에 불과하다. 하지만 전문가들은 “오랫동안 지속될 수 경우에는 심각한 질환의 증상일 수 있다”고 말한다. 건강 정보 사이트 ‘액티브비트닷컴’이 딸꾹질이 알려주는 건강 신호 […]

신장 질환을 알리는 징후 7가지

  신장(콩팥)은 아래쪽 배의 등 쪽에 쌍으로 위치하며 노폐물을 배설하고 산 염기 및 전해질 대사 등 체내 항상성을 유지하는 기능을 하는 중요한 장기 중 하나이다.   신장은 대사 산물 및 노폐물을 걸러서 소변으로 배출하는 배설 기능, 체내 수분 양과 전해질, 산성도 등을 좁은 범위 안에서 일정하게 유지하는 생체 항상성 유지 기능이 있다. 또 혈압 유지, 빈혈 교정 및 칼슘과 인 […]

계속되는 딸꾹질이 알려주는 건강 신호 5

  주로 딸꾹질이 나오는 것은 음식을 너무 빨리 먹거나 마셨을 때이다. 하지만 위장병학자들은 횡격막(가로막) 수축에 의해 숨을 쉬고자 하나 갑자기 성문이 닫혀 특징적인 소리를 내는 딸꾹질에는 뭔가 더 기이한 것이 있다고 말한다.   보통은 경과가 양호하며 저절로 증상이 사라진다. 하지만 전문가들은 “오랫동안 지속될 경우에는 심각한 질환의 증상일 수 있다”고 말한다. 건강 정보 사이트 액티브비트닷컴이 딸꾹질이 알려주는 건강 신호 5가지를 소개했다.     […]

당신만 유독 추위 타는 이유 7가지

사람마다 추위에 반응하는 정도는 다르다. 단순히 다른 사람보다 추위를 더 탄다고 해서 큰 문제가 되지는 않는다. 하지만 항상 추위에 떤다거나 따뜻한 곳에서도 손과 발에 온기가 없다면 추위민감증(cold intolerance)을 의심해 볼 수 있다. 추위민감증은 추운 환경이나 낮은 온도에 비정상적으로 민감하여 추위를 못 참는 상태를 말한다. 항상 춥게 느껴지는 원인에는 어떤 것이 있는지 미 건강정보 포털 웹엠디(WebMD)에서 […]

여성 빈혈 나이별 원인 다르다

  빈혈의 대표 증상으로는 어지럽거나 순간적으로 눈앞이 핑 도는 것 같은 느낌을 받는 것이다. 빈혈은 혈액이 인체 조직의 대사에 필요한 산소를 충분히 공급하지 못해 조직의 저산소증을 초래하는 증상이다. 따라서 빈혈이 있으면 우리 몸은 여러 가지 증상을 보인다.   다만 빈혈이 일반적인 질환과는 달리 특정 부위의 강한 고통 등을 동반하지 않기 때문에 잘 알 수 없을 뿐이다. 한국건강관리협회 […]

만병의 근원은 염증, 항염 식품은?

충남과 전라, 제주도는 흐리고 그 밖의 지역은 대체로 맑다가 오후부터 점차 흐려질 전망이다. 경기 북부와 강원 산지에서 아침 기온이 -15도 이하, 중부지방은 -10도 이하로 내려가는 곳이 많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17~-2도, 낮 최고기온은 -4~5도로 예보됐다. 강추위는 당분간 계속되겠으니, 노약자는 야외활동을 자제하고 외출 시 체온 유지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또한, 수도관 동파에 대비하고 난로와 난방기 사용 시 […]

단지 날씨 탓일까?… 피부가 가려운 이유 8

  요즘 같은 시기에는 건조한 날씨 탓에 피부가 자주 가려울 수 있다. 기상상태뿐만 아니라 여러 이유로 인구의 10%는 가려움증(소양증)을 경험한다.   단순히 날씨 탓일 수도 있고 옻이 오르거나 벌레에 물리는 등의 이유, 혹은 건선이나 습진과 같은 피부질환으로 간지러움을 느끼게 된다.   만성적으로 지속된다면 또 다른 이유가 있다. AAD(미국피부과학회) 자료를 토대로, 가려움증을 유발하는 몇 가지 원인과 […]

발이 ‘퉁퉁’ 붓는 원인 8가지

  퉁퉁 부어오른 발은 걷는데 큰 지장을 준다. 대체로 통증도 함께 수반된다. 붓기의 원인은 한 가지로 단정하기 어렵다. 이와 관련해 ‘웹 엠디’가 소개한 발이 붓는 원인 8가지를 알아본다.   1. 부상 발을 헛디디거나 접질리면 인대가 손상을 입거나 뼈가 부러져 발이 부풀어 오를 수 있다. 다친 부위의 치유를 돕기 위해 해당 부위에 혈액이 모이면서 붓는 것이다.   인대와 뼈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