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곰팡이

장마철 잘 보내려면…요주의 질환과 예방법 9

장마철이다. 이 시기에는 일조량이 줄고 습한 날씨가 이어지는데, 이러한 기후는 건강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친다. 이와 관련해 엠투컴스닷컴, 유니랩닷컴 등의 자료를 토대로 장마철을 강하게 보내려면 주의해야 할 질환과 예방법에 대해 알아본다. △무좀 비가 많이 내리는 습한 날씨는 무좀의 원인이 된다. 무좀 원인균인 백선균은 곰팡이의 일종으로 피부 각질층의 단백질인 케라틴을 영양소로 성장하고 번식한다. 이 균이 묻어 있는 […]

계절성 알레르기 있다면 ‘뇌우 천식’ 주의해야

심한 알레르기나 천식을 가진 사람들에게 폭풍우가 몰아치는 날씨는 건강에 심각한 위협이 될 수 있다. 천둥을 동반한 폭우가 쏟아질 때 발생하는 천식, 즉 ’뇌우 천식’ 의 가능성 때문이다. ‘뇌우 천식’은 1980년대 영국과 호주에서 처음 보고됐으며 사례가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2016년 호주 멜버른에서 심한 뇌우가 지나갔을 때 지구촌에서 ‘뇌우 천식’이 주목받았다. 당시 최소 8명이 사망하고 9000명 이상이 […]

장마철, 빨래 잘하는 요령 4

후덥지근하고 습한 장마철에는 널어놓은 빨래가 좀처럼 마르지 않는다. 제대로 마르지 않은 옷가지는 퀴퀴한 냄새를 풍겨 불쾌감을 줄 뿐만 아니라 세균이나 곰팡이가 번식하기 쉬워 건강에도 좋지 않다. 마이하나비쉬닷컴 등의 자료를 토대로, 장마철 세탁물 관리법에 대해 알아본다. △삶거나 표백제 사용 냄새는 빨래가 완전히 마르기 전 생기는 모락셀라균이 원인이다. 모락셀라균이 빨래에 남은 단백질과 피지를 분해하면서 불쾌한 냄새를 만들어낸다. […]

집안에 똬리 틀고 있는 질병 위험요인 10

    집안도 건강 안전지대가 결코 아니다. 건강에 나쁜 영향을 미칠 수 있는 것들이 곳곳에 널려 있다. 커튼에서부터 청소 용품에 이르기까지 조심스럽게 살펴봐야 할 위험 요인이 꽤 많다. 공동주택, 단독주택 등에 따라 다소 차이가 날 수 있으나 집안을 꼼꼼하게 살펴 건강한 삶을 꾸리자. 미국 건강포털 ‘웹엠디’의 도움으로 ‘일반적인 가정 내 건강 위험 요인’을 점검해 본다. […]

후덥지근 장마철, 네일케어에 번지는 곰팡이

실내 습도 70%를 넘는 후덥지근한 날씨가 이어지는 탓에 불쾌지수가 높다. 불쾌감을 해소하기 위해 실내에서는 에어컨을 켜고 비가 내리면 외출할 때 레인부츠를 꺼내 신는다. 장마철에 자칫 악화될 수 있는 건강문제로 어떤 게 있을까? ◆ 에어컨 풀가동하다 으슬으슬 냉방병 더위와 습도를 동시에 잡기 위해 에어컨을 가동한다. 실내와 야외 온도가 5℃ 이상 차이 나면, 우리 몸의 자율신경계가 적응하지 […]

집에 가득한 소독용 알코올, 무궁무진한 활용법

  코로나 시대에 가장 익숙해진 생활 아이템은 마스크와 소독용 알코올이다. 잔뜩 사거나 선물로 받기도 해 알코올이 여러 병인 집이 적지 않다. 손 소독 말고 활용할 수 있는 방법은 없을까?  소독용 알코올은 만능 선수다. ◆ 주방용품 살균도 OK 무더운 여름이 시작되며 식중독 위험도 한층 높아졌다. 오염된 도마나 칼을 통한 2차 감염이 심각한데, 소독용 알코올로 이를 막을 […]

장마철 곰팡이 방지하려면?

전국에 구름이 많고 곳곳서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를 동반한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겠다. 예상 강수량은 5~50mm다. 아침 최저기온은 19~24도, 낮 최고기온은 26~34도로 예보됐다. ☞오늘의 건강= 본격적인 장마가 시작됐다. 오랜 가뭄을 달래는 빗줄기는 반갑지만 이렇게 비가 많이 내리면 습도가 높아져 곰팡이가 생기기 쉽다. 곰팡이는 비염, 천식, 기관지염 등 호흡기 질환과 각종 피부병의 원인이 되므로 꼼꼼한 대비가 필요하다. […]

장마철 건강 지키기 위해선?

    전국에 구름이 많고 밤부터 흐려지겠다. 남서풍의 유입으로 내륙을 중심으로 낮 기온이 30도 이상으로 올라 매우 더울 전망이다. 아침 최저기온은 20-23도, 낮 최고기온은 27-34도로 예보됐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국이 ‘좋음’에서 ‘보통’일 전망이다. ☞오늘의 건강= 2022년은 건조한 대기로 산불이 많이 난 해다. 이번 주 제주도를 시작으로 ‘가뭄에 단비’같은 장마가 찾아올 전망이다. 장마 기간엔 무더운 여름 공기를 […]

“두피가 더 예민” 민감성 두피 위한 샴푸 고르기

전국이 대체로 흐리다가 중부지방은 오후부터 가끔 구름이 많겠다. 오후에 강원남부산지와 경북내륙 곳곳에 소나기가, 저녁부터 제주도에 비가 내리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19~24도, 낮 최고기온은 26~33도로 예보됐다. ☞오늘의 건강=‘1+1’ 행사 중인 샴푸만 사용하는 사람이 있다. 어차피 물로 헹궈내는데 굳이 좋은 샴푸를 써야 하느냐는 생각이다. ‘가격’만 보고 샴푸를 구입해도 괜찮을까? 정상 두피라면 큰 타격은 없다. 하지만 민감성 두피, 문제성 […]

집안 둘러보면 건강 상태 알 수 있다?

먹고 자는 공간은 건강에 지대한 영향을 끼친다. 집 얘기다. 침실은 어둡고 서늘하며 TV도 잡동사니도 없는 게 좋다. 반려 동물과는 따로 자야 한다. 동물의 움직임에 따라 자꾸 잠이 깨는 것도 문제지만, 혹여 동물이 아플 경우 병균이 옮을 위험이 있다. 집을 어떻게 관리해야 건강도 챙길 수 있을까.  미국 건강 매체 ‘웹엠디’가 전문가의 조언을 소개했다. ◆ 식탁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