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도 담배 연기를 따라 떠났습니다

 

2001년 오늘(11월 29일) 영국 록 밴드 비틀스의 기타리스트였던 조지 해리슨이 세상을 떠났습니다. 당시 BBC뉴스 온라인은 추모 기사의 제목을 아래 사진처럼 ‘조지 해리슨 조용한 비틀’로 달았습니다.


당시 기사에 따르면 해리슨은 비틀스 멤버 중 가장 조용했지만 재능은 스스로 빛을 발했다고 합니다. 그는 인도 악기 ‘시타르’를 연주하면서 요가에 빠져 들었고 그의 시신은 화장돼 갠지스 강에 뿌려졌다고 합니다.


그는 첫째 아내 패티 보이드를 친구에게 조용히 넘겨준 것으로도 유명합니다. 친구는 바로 기타의 신, 에릭 클랩톤.

클랩톤은 보이드에게 《Layla》라는 노래를 헌정하고 마음을 빼앗습니다. 그리고 보이드와 파티에 가려고 준비할 때의 들 뜬 마음을 읊은 노래가 《Wonderful Tonight》입니다. 앞의 노래는 클랩톤의 대표곡으로 꼽히고, 뒤의 노래는 한국에서 가장 인기입니다. 해리슨은 아내를 빼앗아간 클랩톤과 다시 우정을 회복합니다. 해리슨은 심지어는 두 사람의 결혼식에도 참석해 조용히 자리를 지킵니다.

해리슨은 골초였고 두 차례 후두암의 방사선 치료를 받고 나서 폐암으로 세상을 떠났습니다. 직접적인 사인(死因)은 폐암 세포가 뇌세포에 침범했기 때문이라고 합니다.


폐암은 암 중에서도 ‘조용한 암’으로 꼽힙니다. 암이 진행되기 전까지 증세가 거의 없다가 발견되면 손을 쓸 수 없는 경우가 많기 때문입니다. 만약 조기에 발견하면 수술 후 5년 생존율이 70%가 넘지만 이 경우가 15% 미만입니다.


폐암은 또 90년대 중반까지 국내 암 중에서 간암, 위암에 이어 사망률 3위의 암이었지만 조용히, 조용히 사망률 1위의 암이 됐습니다.


이 조용한 암은 절반 이상이 뒤늦게 발견돼 치료가 힘들지만, 예방을 하기는 비교적 쉽습니다. 담배를 끊는 것입니다. 만약 해리슨이 젊었을 때 담배를 피우지 않았다면 조용히, 조용히 더 오래 살며 대중음악의 발전에 더 기여했을 겁니다. 오른쪽 사진은 해리슨이 버킹검 궁에서 폴 매카트니와 담배를 피우는 모습. 이 때문에 말년에 힘든 숨을 쉬며 고통을 받을지 알았을까요?

담배를 알고 담배 끊는 3S 5D 금연법

3S

①Self-Efficacy(자기 효력)=금연의 필요성에 대해 되뇌어 ‘합리화’를 미리 차단하고 “나는 담배를 끊을 수 있다”는 자기 암시를 통해 자기효력을 높인다.

②Self-Cognition(자기 인식)=보통 의지가 약해 담배를 못 끊는다고 생각하지만 실제로 체력이 약해 실패하는 경우가 많다. 매일 피로와 스트레스에 찌들어 사는 사람은 금연을 시작하면서 휴식을 늘리고 운동을 시작해야 한다. 당분간 술자리를 피해야 한다.

③Strategy(전략)=자신에 맞는 방법을 택한다. 체력이 약하든지 중독성이 심한 사람은 약이나 보조제의 도움을 받는다. 계속 실패하면 의사의 도움을 받는 것도 방법.


5D

①Deep Breathing=깊이 숨쉬기

②Drinking Water=자주 물 마시기. 여름에는 물을 자주 마시는 것이 최고의 건강.

③Doing Something=다른 일에 몰두하기

④Discussing=가족이나 친구와 대화하기

⑤Delay=담배가 생각날 때 100~200까지 헤아리기. 이때 담배를 끊은 이유를 생각할 것.


———————————————————–

오늘은 조지 해리슨의 비틀스 시절과 솔로 시절 대표곡과 그의 아내를 훔쳐 간 ‘기타의 신’ 에릭 클랩톤의 두 노래 가운데 좋아하시는 노래를 들으시기 바랍니다. 모두 시대를 풍미한 노래입니다.


▶조지 해리슨이 만든, 비틀스의 ‘Something’ 듣기
http://ww2.kormedi.com/cmnt/scrap/View.aspx?seq=8863&page=1&searchField=Subject&searchKeyword=
▶조지 해리슨의 ‘My Sweet Lord’ 듣기

http://ww2.kormedi.com/cmnt/scrap/View.aspx?seq=8867&page=1&searchField=Subject&searchKeyword=


▶에릭 클랩톤의 ‘Layla’ 듣기 
http://ww2.kormedi.com/cmnt/scrap/View.aspx?seq=7369&page=18&searchField=Subject&searchKeyword=

▶에릭 클랩톤의 ‘Wonderful Tonight’ 듣기
http://ww2.kormedi.com/cmnt/scrap/View.aspx?seq=8868&page=1&searchField=Subject&searchKeyword=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