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어지는 가을장마…곰팡이 퇴치법

[날씨와 건강] 물새는 곳 없나 보고 환기 자주 해야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충청권 남부와 남부지방에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제주도에도 오후 한때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다. 아침 예상 최저 기온은 19~25도, 낮 최고 24~31도로 선선한 하루가 되겠다.

☞오늘의 건강= 기상청은 이번 주말을 거쳐 다음 달 초까지 가을장마가 이어질 것이라고 전망했다. 요즘같이 연일 비가 내리고 습도가 높은 날씨는 곰팡이가 생기기 좋다. 곰팡이는 비염, 천식, 기관지염 등 호흡기 질환과 각종 피부병을 일으킬 수 있으므로 주의해야 한다.

곰팡이를 방지하려면 물이 새는 곳을 막아야 한다. 집안에 비가 새는 곳은 없는지 꼼꼼히 살펴본다. 자주 환기를 시키는 것도 중요하다. 환기가 안 되면 곰팡이가 자라기 쉽다. 특히 카펫은 곰팡이의 온상이 될 수 있으니, 항상 건조하고 청결하게 관리해야 한다.

에어컨도 주요 관리 대상이다. 에어컨 내부에 먼지와 습기가 섞이면 곰팡이 균이 발생해 퀴퀴한 냄새를 유발할 수 있다. 에어컨을 끄기 5분전에는 송풍으로 전환해 습기를 날리고, 주기적으로 에어컨 필터를 교체하는 것도 잊지 말아야 한다.

한편, 장마철에는 식품에도 곰팡이가 쉽게 생긴다. 곰팡이가 생긴 음식은 미련 없이 버려야 하며, 적절한 보관용기를 사용하고 항상 뚜껑을 잘 닫아놔야 한다. 한번 개봉한 식품은 3-4일 이내에 섭취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이지원 기자 ljw316@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