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 오는 날 미소와 사랑을!

전국이 흐리고 남부 지방은 새벽부터, 중부 지방은 낮부터 비 온다. 아침 최저 18~25도, 낮 최고 24~30도로 더위도 한풀 꺾였다. 공기도 맑다.

1910년 오늘은 마케도니아의 수도 스코페에서 테레사 수녀가 태어난 날. 인도에서 빈민, 고아, 환자들을 위해 봉사해 ‘빈자들의 성녀’로 불렸고 2016년 로마교황청에 의해 성인으로 시성됐다.

​​일부 반종교주의자들은 테레사 수녀에 대해서도 로마가톨릭교회의 종교 사업가, 부자들의 성녀 등이라고 혹평한다. ​하지만 인류 대부분은 그의 순수한 공헌에 감동했으며 노벨 평화상으로 보답했다. 그가 하늘로 떠났을 때 인도에서는 국장으로 장례를 치르며 나라 전체가 애도했다. 비 오는 오늘, 가슴에 새기면 마음이 건강해질 테레사 수녀의 명언 5개.

○ 강렬한 사랑은 재지 않습니다. 그냥 줍니다.

○ 누군가에게 얼마나 많이 주느냐보다 거기에 얼마나 많은 사랑을 담았느냐가 더 중요합니다.

○ 작은 일에 충실하세요. 당신의 힘은 그 안에 있으니까요.

○ 늘 미소로 서로 만나게 해 주소서, 미소는 사랑의 시작이고 평화의 시작입니다.

○ 기적은 우리가 어떤 일을 이루는 것이 아니라 어떤 일을 행복하게 하는 것입니다.

코메디닷컴 kormedinew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