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서지 과일-채소-수산물 제대로 사 먹는법

과일과 채소는 색깔을 확인하고 수산물은 아가미를 눈여겨 보세요.

여름 휴가가 절정을 맞으면서 피서지에서 과일이나 채소, 수산물을 직접 구입해 먹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 그러나 무덥고 습기가 많은 여름 날씨로 인해 이들 식품들은 쉽게 변질될 수 있어 식중독 발생 우려가 높아지고 있다. 식품의약품안전처가 5일 소개한 여름 휴가철 과일 및 채소류, 수산물 구입·섭취 요령을 간추려 본다.

과일, 수산물 구입 요령

흙이 많이 묻어 있거나 상처가 있는 과일, 채소는 구입을 자제하고 고유의 색깔 이 선명한 것을 구입하여야 한다. 수산물은 아가미가 선명한 암적색이고 눈이 또렷하며, 윤기가 나고 비늘이 훼손되지 않은 것이 좋다. 산, 계곡의 야생 버섯, 산나물류와 바닷가의 복어, 조개 등 수산물은 전문가가 아니면 채취 등을 자제해야 한다. 특히 복어의 경우 전문자격 소지자가 조리한 것만 섭취해야 한다.

세척 요령

과일과 채소는 깨끗한 물로 흙 등을 완전히 제거한 후 살균효과가 있는 1종세척제(과실 및 야채용)로 꼼꼼히 세척하고, 세척제 성분이 남아있지 않도록 깨끗한 물로 3회이상 씻어 먹어야 한다. 조리를 하는 사람은 반드시 손을 꼼꼼히 씻어야 하고, 손에 상처가 있으면 식품 취급을 자제하거나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섭취·보관 요령

어패류는 병원성 비브리오균으로 인한 패혈증 등에 감염될 수 있으므로 가능한 한 충분히 익혀 먹어야 한다. 비브리오 패혈증은 7~9월 사이에 집중적으로 발생하며 상처난 피부를 통해서도 감염될 수 있고 급작스런 발열, 오한, 전신 쇠약감, 구토, 설사를 동반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조리기구 등은 2종세 척제를 이용하여 깨끗이 닦은 후 일회용 종이수건 등으로 물기를 제거한 후 보관해야 한다. 또 민물고기는 반드시 익혀 먹고 먹다 남은 과일, 채소류, 수산 물은 가급적 폐기해야 한다.

김용 기자 ecok@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