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우징 태그

포도당

[윤현옥의 재생치의학 세계] 2. 프롤로테라피와 PDRN

PDRN 뭐길래… “재생치의학 앞당기는 촉매제”

턱이 아프면 참으로 곤혹스럽습니다. 그것도 계속 아프면, 음식을 씹을 수도, 말을 편하게 할 수도 없습니다. 온갖 고통이 뒤따릅니다. 턱도 하루에 가장 일을 많이 하는 관절 중의 하나니까요. 그런 턱관절 통증을 치료하는 방법은 여러 가지가 있습니다. 그중 근원적 치료법으로 치과계에서 최근 주목하는 것이 바로…

남성에서 효과 없는 이유는 흡연율...니코틴에 노출되면 인슐린 효과 떨어지는데 남성 흡연율이 높은 것이 그렇다할 효과 못냈다는 추론

매일 ‘이것’ 50g 먹으면…女 당뇨병 낮춘다, 男은 글쎄, 왜?

매일 50g 정도 소량의 아보카도를 섭취하면 여성에서 제2형 당뇨병 위험을 낮출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다만, 남성에서는 그렇다할 효과가 없었다. 미국 일간 뉴욕포스트가 전한 내용에 따르면  아보카도 섭취와 당뇨병 유병률 사이 연관성을 관찰한 연구결과가 최근 영양 및 영양학 아카데미 저널( Journal of the Academy of…

주요 에너지원 탄수화물, 뇌 건강에 꼭 필요...건강한 '탄수화물' 식품 먹어야

“탄수화물이 나쁘다고?”…뇌는 꼭 필요해, 뭘 먹을까?

저탄수화물 식단 유행 등의 영향으로 탄수화물이 마치 '건강의 적'으로 오해를 받는 분위기가 생겨났다. 하지만 탄수화물은 우리 몸의 주요 에너지원으로 하루 칼로리의 많은 부분을 소비하는 뇌에게는 특히 중요한 필수 영양소다. 뇌에 포도당이 충분히 공급되지 않으면 뉴런 간 통신이 중단되고 사고, 학습 능력은 물론 기억 등 인지 기능 저하가 생길 수 있다.…

서울대병원 내분비대사내과 곽수헌 교수 연구팀

무서운 ‘유전자’ 찾았다…소아당뇨 위험 최대 5배 높아

20세 미만에 발병한 2형 당뇨병은 성인기 발병한 것과 유전적 특성이 다른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같은 유전자 변이라도 소아청소년은 성인에 비해 당뇨 발병 위험이 5배 높아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2형 당뇨병은 혈당 조절 능력이 떨어져 혈중 포도당 농도가 정상보다 높아지는 병이다. 대표적인 성인병이지만 최근 20세 미만에서 유병률이 높아지고 있다.…

적색광 노출, 미토콘드리아에 영향...식후 혈당 급증 막는데 도움

“이 조명 쬐면 혈당 낮아진다?”…당뇨병 혈당관리에 도움

붉은색 조명을 쬐는 적색광 요법이 혈당 관리에 도움이 될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최근 《생명광학저널(Journal of Biophotonics)》에 발표된 영국 런던시티대 연구에 따르면 적색광 요법이 건강한 참가자의 혈당 수치를 낮추는 것으로 나타났다. 당뇨 환자를 대상으로 한 연구는 아니지만 연구진은 해당 요법이 혈당 관리에 도움이 된다는…

가시지 않는 갈증, 배고픔, 다뇨증

“일어나자마자 심한 갈증이”….당뇨병 있다는 3가지 징후

당뇨병은 인슐린 분비량이 부족하거나 정상적인 기능이 이루어지지 않는 등의 대사질환의 일종으로, 혈중 포도당 농도가 높은 것이 특징이다. 대부분의 환자들이 증상을 느끼지 못하거나 모호해 인지하기 쉽지 않기 때문에, 평소 달라진 신체 변화가 있는지 잘 살피는 것이 중요하다. 최근 영국 일간 더미러에 따르면, 아침에 일어났을 때 당뇨병 위험을 알리는 몇…

하루 약 1 티스푼의 시나몬 섭취, 혈당 낮추는 데 도움…더 큰 표본의 연구 필요

자나깨나 혈당 걱정?…하루 1티스푼 ‘이것’ 먹어라!

시나몬(서양 계피)이 과체중 및 비만과 관련한 당뇨병 전단계 환자의 혈당을 낮추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당뇨병 전단계에서는 혈당 수치가 정상 범위보다 높지만, 당뇨병 진단 기준을 충족시킬 만큼 높지는 않다. 미국 캘리포니아대 연구진은 당뇨병 전단계인 과체중 및 비만 성인 18명을 대상으로 총 12주 동안 연구를 진행했다.…

[셀럽헬스] 가수 미나, 부기 완화 등 건강 비결로 공개

“야식 먹고도 얼굴 안 부어, ‘이 근육’ 덕”…51세 미나의 비결은?

가수 미나(51)가 탄수화물 위주의 야식을 먹어도 붓지 않는 건강한 비결로 ‘허벅지 근육’을 꼽았다. 최근 미나는 자신의 유트브 채널에 밤에 햄버거와 과자를 먹은 다음날 아침 생얼을 공개했다. 영상 속 미나는 아침에지만 전혀 붓지 않은 모습이었다. 미나는 “저녁에 탄수화물을 많이 먹고도 건강한 이유는 허벅지 같다”고 밝혔다. 미나의 말대로…

임신·육아 등으로 최고 몸무게 도달...설탕 끊고 식단 조절 등으로 80kg → 61kg

‘단 한가지 습관’만 고쳤다!..19kg 감량 성공한 女, 어떻게 했길래?

호주 퍼스의 한 여성이 나쁜 습관을 버린 뒤 극적인 다이어트에 성공했다. 23일 미국 매체 뉴욕포스트에 따르면 조디 마라(36)는 1년 안에 약 19kg 감량에 성공했다. 불과 1년 전만 해도 그는 L, XL 크기의 옷을 입어야 했으며 체중은 80kg 정도였다. 비만과 건강 척도를 확인할 수 있는 지표인 BMI(체질량 지수) 결과도 ‘비만’이었다.…

변기에 설치하면 소변 체취 검사 및 포도당 측정 가능해

변기도 똑똑해지는 시대, 옐로시스 ‘스마트 토일렛’ CES서 혁신상

기술의 발전으로 다양한 분야가 ‘스마트’라는 수식어를 달고 있는 가운데, 스마트 변기도 상용화를 앞두고 있다. 디지털 헬스케어 스타트업 옐로시스의 스마트 토일렛 기반 AI 건강관리 솔루션이 CES 2024 혁신상을 수상했다. 미국소비자기술협회(CTA)는 매년 국제전자제품박람회(CES)에서 수여하는 상으로, 세계를 선도할 혁신 기술과 제품을 다각도로…

고혈압, 수면 무호흡 등 모니터링 가능해져…혈당 측정은 ‘아직’

‘10돌’ 맞는 애플워치, 건강 기능 강화로 게임체인저 될까?

내년에 공개 10주년을 맞는 애플의 웨어러블 디바이스 ‘애플워치’가 대대적인 건강 기능 보완을 준비하고 있다는 예측이 나왔다. 미국의 통신 매체 블룸버그의 애플 전문 기자 마크 거먼의 보도에 따르면, 차세대 애플워치에는 혈압 상승을 감지하는 기능이 추가될 예정이다. 새로운 센서를 탑재해 일정 수준 이상으로 혈압이 올라가면 사용자에게 알려주는 방식이다.…

보령, 당뇨복합제 개량신약 ‘트루버디’ 품목 허가 획득

보령은 지난달 28일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당뇨복합제 개량신약 '트루버디'에 대한 품목허가를 획득했다고 5일 밝혔다. 트루버디는 SGLT-2 억제제 계열의 다파글리플로진 성분과 치아졸리딘디온(TZD)) 계열의 피오글리타존을 결합한 개량신약이다. 이번에 품목허가를 받은 제품은 '트루버디정' 10/30mg'과 '트루버디정 10/15mg’'로, 두…

잠 잘 자면 혈당도 내려가… ‘이것’ 덕분 (연구)

잠을 푹 잘 자면 혈당 조절하는데 도움을 줄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숙면하는 동안 나오는 뇌파 덕분이다. 미국 캘리포니아대 수면 과학 센터 연구원인 뵤마 샤 교수팀은 피실험자 647명을 대상으로 하루 종일 수면다원검사(Polysomnography)를 시행한 데이터와 다음날 아침 포도당 및 인슐린을 측정한 수치를 분석했다. 그 후 1,996명의…

850만명 10년간 추적... 젊을수록 영향 ↑

당뇨병 발병 위험 높이는 ‘잔여 콜레스테롤’ 관리법

잔여 콜레스테롤이 높을수록 당뇨병 발병 위험이 커진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특히 젊은 사람일수록 잔여 콜레스테롤의 영향이 컸다. 한림대성심병원·숭실대 공동연구팀이 국민건강보험공단 데이터를 분석해 얻은 결론이다. 잔여 콜레스테롤은 ‘총 콜레스테롤 수치’에서 LDL 콜레스테롤과 HDL 콜레스테롤을 뺀 값을 말한다. LDL 콜레스테롤은 혈관벽에 붙어서…

친유성 지수가 감소하면서 심혈관에 이점으로 작용

주 4회 ‘이 음식’, 심혈관 건강에 특효

포도당 대사가 손상되거나 관상동맥 심장 질환을 가진 사람들이 지방이 풍부한 생선을 먹으면 친유성 지수(lipophilic index)를 줄일 수 있다. 친유성 지수는 세포막 유동성의 지표로 여겨지는데 낮은 지수는 더 나은 세포막 유동성을 의미한다. 동핀란드대 연구팀에 따르면, 낮은 친유성 지수는 HDL 평균입자의 더 큰 크기 및 더 높은 농도와 관련이…

야외 운동 전후에 먹으면 좋은 과일

걷기와 달리기를 하기 좋은 계절이 찾아왔다. 하지만 한낮에는 햇볕이 강해서 모자나 자외선 차단제를 꼭 준비해야 한다. 날씨가 흐릴 경우도 자외선 차단제는 필수다. 햇볕을 받으며 야외 운동을 하다 보면, 땀이 나면서 갈증도 심해진다. 그런데, 야외 운동 전후에는 어떤 음식을 먹는 것이 좋을까? 자외선 차단은 물론 운동 효과까지 올려주는…

국내 14개 제약 6개월간 우선판매권 확보, 환자 약값 부담 감소

살 빠지는 당뇨약 ‘포시가’ 특허만료…제네릭 대전

일명 살 빠지는 당뇨약으로 알려진 아스트라제네카의 '포시가'가 지난 8일 특허만료됐다. 특허만료에 따라 우선판매허가권을 확보한 국내 14개 제약사의 복제 의약품이 잇따라 출시되고 있으며, 시장 선점을 위한 치열한 경쟁이 벌어지고 있다. 포시가는 포도당을 소변으로 배출시켜 혈당수치를 낮추는 SGLT-2억제제이다. 주성분 다파글리플로진은 신장에서…

생체실험 없이 당뇨병 연구하는 칩 개발

3D 프린팅, 당뇨병의 비밀 푼다

국내 연구팀이 세계 최초로 생체실험 없이 제2형 당뇨병을 연구할 수 있는 칩을 개발했다. 당뇨병과 합병증에 대한 연구에 힘이 실리게 됐다. 실제 이 칩을 활용해 내장지방과 제2형 당뇨병의 관련성을 확인했다. 은평성모병원·포항공대 공동연구팀이 제2형 당뇨병 연구용 칩을 개발했다. ‘제2형 당뇨병 모사 다기관 칩’은 췌장, 간, 지방조직, 혈관을 3D…

생명공학硏 권은수 박사팀, 《네이처 커뮤니케이션스》에 논문

“당분 덜 먹으면 오래 살고 치매 위험도 준다”

국내 연구진이 포도당 섭취를 제한하면 수명을 연장시킬 뿐만 아니라 알츠하이머 치매 발병도 늦출 수 있다는 연구결과를 발표했다. 한국생명공학연구원 노화융합연구단 권은수 박사 팀은 예쁜꼬마선충에서 포도당(Glucose) 섭취를 제한하면 수명이 연장하는 분자 메커니즘을 규명하는 데 성공했다고 16일 밝혔다. 그동안 여러 연구결과에서 생물체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