엘앤케이바이오, 인도 진출 본격화

척추 임플란트 전문 기업 엘앤케이바이오(대표이사 강국진, 이승주)가 인도 현지 법인 설립을 완료했다고 18일 밝혔다.

엘앤케이바이오는 인도 구르가온에 현지 법인을 설립, 판매 등록 절차를 완료하고 판매업 허가를 기다리고 있는 상태다.

인도 보건복지부 통계 자료에 따르면, 인도 의료 기기 시장 규모는 2015년 44억 달러에서 2016년 70억 달러로 증가하는 등 매년 15% 성장률을 이어가고 있다. 인도는 의료 기기의 75% 이상을 수입에 의존하고 있어 시장 매력도가 높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의료 기기 시장이 커지면서 제품 수요가 지속적으로 확대될 것으로 보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현재 제품 공급과 관련 여러 병원들과 논의를 진행하고 있다”며 “명성 높은 병원과 제품 공급 계획을 활발하게 논의 중에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2개월 이내에 첫 매출이 발생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장담했다.

엘앤케이바이오는 지난 11일 홍콩 의료 기기 전문 업체를 통해 중국 진출에 성공했다. 또 인도 시장에도 법인 설립을 통해 다양한 제품을 공급하는 등 글로벌 의료 기기 헬스 케어 전문기업으로서 저변을 확대하고 있다.

송영두 기자 songzi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