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꼭 내복 꺼내 입으세요

겨울바람이 웁니다. 칼바람이 볼을 때립니다. 귀를 잡아당깁니다. 어제 이어 오늘도 곳곳에서 낮 기온이 영하 10도 아래에서 맴돈다고 합니다. 정부는 오늘 전력량이 급증해서 일부지역에 ‘정전조치’를 취해야 하는 ‘블랙아웃 먼데이’가 될지 몰라 비상이 걸렸습니다.

오늘은 꼭 ‘에너지 절약’에 동참해주시기를 바랍니다. 가장 좋은 방법은 내복을 꺼내 입는 것입니다. 내복을 입으면 체감온도가 3도 이상 올라갑니다. 온 국민이 내복을 입으면 난방비가 20% 절감됩니다. 석유, 석탄을 덜 써서 공기를 깨끗하게 하는 효과까지 덤으로 얻을 수가 있습니다.

내복은 건강에 좋습니다. 겨울에 실내온도를 지나치게 높여 실내외 온도 차가 크면 인체가 그 차이에 적응하지 못하면서 면역력이 떨어지지요. 내복을 입으면서 실내 온도를 낮추면 면역력이 유지돼 감기와 독감에 덜 걸립니다.

또 피부가 가려워 고생하는 사람은 면 소재의 내복을 입으면 피부가 편해집니다. 특히 스웨터를 입을 때 까슬까슬한 촉감으로부터 살갗을 보호하는 데에는 내복이 필수이지요.

내복은 여성에게 배와 하체를 따뜻하게 해서 생리불순이나 생리통 등을 예방하는 효과까지 있습니다. 관절염 환자는 관절을 보호할 수 있고 골다공증 환자는 낙상으로 인한 피해를 줄일 수가 있고요.

패션을 이유로 내복을 꺼리는 사람이 있지만 한 번 입어보십시오. 요즘 내복은 정말 얇고 멋집니다. 보온성도 상상을 뛰어넘습니다. 추위에 벌벌 떠는 것보다는 훨씬 낫습니다. 겨울에 따뜻하면 자신감까지 생깁니다. 혹시 내의가 없다면 수요일까지는 춥다고 하니까 건강을 위해서, 경제를 위해서, 또 환경을 위해서 내복을 몇 벌 장만하시기 바랍니다. 오늘 누군가에게 내복 챙겨주시는 것도 잊지 마시고요.

겨울 건강패션 ’10계명’

요즘처럼 추운 날에는 신문 부고란이 넓어집니다. 그만큼 건강에 유의해야 합니다. 고혈압 환자나 늘 피로하고 뒷목이 뻐근한 사람, 뇌 또는 심장병 가족력이 있는 사람은 보온에 특히 신경 써야 합니다. 

○두꺼운 옷 한 두 벌보다는 땀이 잘 흡수되고 통풍이 잘 되는 옷을 겹겹이 입도록 한다. 특히 노인은 두터운 외투를 입으면 뒤뚱거리다 낙상 사고를 당할 수 있으므로 조심. 외투나 바지는 누비옷처럼 부드럽고 푹신한 옷이 좋다.

○여성은 내복을 입고 바지를 입는 것이 최상의 보온법. 바지가 레깅스보다 보온성이 훨씬 좋으므로 여기에다 내복까지 입으면 금상첨화.

○인체의 열과 수분은 30% 이상이 머리를 통해 빠져 나가므로 모자만 써도 보온에 도움이 된다. 

○목도리는 최고의 패션 아이템이자 건강필수품.

○고혈압 환자가 겨울에 넥타이를 너무 꽉 매면 목동맥이 압박돼 뇌졸중의 위험이 높아진다. 손가락 한 개 정도가 들어가게 매고 와이셔츠 맨 위 단추는 풀어주는 것이 좋다.

○반드시 장갑을 낀다. 장갑을 끼면 팔이 자유로워져 ‘파워 워킹’이 가능해지고 주머니에 손을 넣고 다니다가 미끄러져 ‘손쓸 수 없는 상황’이 생기는 것을 방지할 수가 있다. 손을 외투나 바지 주머니에 넣고 어깨를 구부정하게 걸으면 마음까지 위축되기 십상.

○뒤뚱거리며 넘어지지 않도록 롱코트보다는 반코트나 잠바를 입으면 좋다. 고어텍스 소재는 땀은 밖으로 내보내고 다른 수분이 침투하지 않으므로 겨울철 외투로는 적격이다. 모자가 달린 고어텍스 소재의 파카를 사 놓으면 눈이나 비가 올 때 특히 유용하다.

○알레르기 비염이나 천식 환자는 털이 많이 날리는 앙골라 소재의 옷은 피한다.

○당뇨병 환자는 혈액순환 장애로 합병증이 생길 위험이 크므로 꽉 조이는 스타킹이나 옷을 피하고 가급적 헐렁한 옷을 입는다. 감각이 둔해 동상이나 염증을 잘 못 느끼고 이 때문에 발이 썩을 수 있는 만큼 하이힐이나 조이는 신발을 피하고 하루 두 번 이상 양말을 갈아 신는 것이 좋다.

○정전기를 방지하기 위해서는 천연섬유나 순면 소재의 옷을 입도록 한다. 정전기 방지 처리 표시가 돼 있는 옷이나 구두를 선택하고 정전기 방지 스프레이를 이용하는 것도 방법. 치마나 바지가 몸에 달라붙거나 말려 올라가 곤란을 겪곤 하는 사람은 미리 다리에 로션을 발라 놓으면 이를 방지할 수 있다.

오늘의 음악

오늘은 따뜻한 음악 세 곡을 준비했습니다. 영화 ‘티파니에서 아침을’에서 오드리 햅번이 부르는 ‘Moon River’, 배렛 워가 부르는 ‘로미오와 줄리엣’ OST ‘A Time for Us’, 진추하와 종진도가 부르는 ‘사랑의 스잔나’ 주제가 ‘One Summer Night’입니다. 묘하게도 따뜻한 노래를 골랐더니 모두가 사랑 노래이군요. 사랑 노래들!

♫ Moon River [오드리 햅번] [듣기]
♫ A Time for Us [배렛 워] [듣기]
♫ One Summer Night [진추하 & 종진도] [듣기]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