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이 가장 신뢰하는 코로나 예방수단은 ‘마스크’

[사진=JV_LJS/gettyimagesbank]
코로나19 사태로 일반국민과 산업계, 의료계 모두 보건산업의 역할을 중요하게 인식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이 일반국민 1000명, 산업계 종사자 300명, 의료인 200명 등 총 1500명을 대상으로 ‘보건산업 대국민 인식조사’를 실시한 결과다.

이번 조사는 △보건산업에 대한 인식 △첨단 보건의료기술에 대한 경험과 인식 △보건산업 정책에 대한 인식 △코로나19 상황 하 보건산업에 대한 인식 등 4개 영역, 총 17개 문항에 대해 지난해 9월 23일부터 10월 30일까지 약 한달 간 진행됐다.

조사 결과 일반국민, 산업계, 의료계 모두 포스트코로나 시대 보건산업의 중요성이 더욱 커질 것으로 전망했다. 감염병 사태 대응을 위해 보건산업의 역할이 중요하다는 인식은 산업계 92%, 의료계 90.5%, 일반국민 81.8%였다.

보건산업 발전을 위한 정부지원의 필요성에 대해서는 산업계 95.4%, 의료계 88%, 일반국민 84.5%가 공감을 표했다.

웨어러블 기기, 유전자검사, 첨단재생의료 등 첨단 보건의료기술의 활용과 관련해서는 일반국민(69.6%)과 의료계(68%)는 비용에 대한 부담을, 산업계는 안전성에 대한 검증 부족(66%)을 주요 문제로 인식하고 있었다.

첨단 보건의료기술 중 일반국민의 인지도가 가장 높았던 것은 유전자검사(87.6%)였고, 그 다음이 건강관리 앱(78%)이었다. 이용 의사는 건강관리 앱(70.5%), 웨어러블 기기(46.6%), 정밀의료(42.6%) 순으로 조사됐다.

보건산업 규제 갈등의 주요 원인으로는 일반국민, 산업계, 의료계 모두 안전성 문제를 꼽았다. 규제갈등 해소를 위해서 일반국민(34.5%)과 의료계(33%)는 전문가집단의 검증, 산업계는 사회적 합의의 장 마련(42.7%)이 가장 중요하다고 응답했다.

일반국민이 선택한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보건산업 과제로는 치료제·백신 개발(중요도 70.1%, 긴급성 69.3%)이 꼽혔고, 효과적인 코로나 예방 수단으로는 마스크(87.9%)와 손세정제(79.4%)가 높은 신뢰를 얻고 있었다.

의료계 응답자의 81.5%는 코로나19 이후 첨단 보건의료기술의 임상 적용이 증가할 것이라고 답해, 코로나를 계기로 첨단 보건의료기술의 도입이 가속화될 것으로 전망했다.

문세영 기자 pomy8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1 개의 댓글
  1. JSJ

    현재까지 알려진 코로나 예방법은 사회적 거리두기와 마스크 올바르게 착용하기 입니다. 코와입을 잘 가려서 마스크를 쓰면 본인도 코로나에 걸릴 확률을 줄이고 이웃의 건강도 챙기게 됩니다. 우리모두 마스크 잘 씁시다.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