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세 먼지 막는다는 쇼핑몰 화장품, 효과 있나?

[사진=미세 먼지 차단, 세정 효과 과장 광고 사례]

‘미세 먼지를 막아준다’며 차단, 세정 효과를 광고하는 인터넷 화장품 상당수가 실증 자료가 미비하거나 아예 없는 것으로 드러났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13일 “인터넷 쇼핑몰 등에서 유통되는 화장품 중 미세 먼지 차단, 세정에 효과가 있다고 광고하는 53개 제품을 조사한 결과 27개 제품이 효과가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식약처는 자외선 차단제, 보습제, 세정제 등을 유통, 판매하는 제조 판매 업체로부터 미세 먼지 흡착 방지 또는 세정 정도 등 제품의 효과를 입증하는 실증 자료를 제출받아 검토했다.

점검 결과에 따르면, 실제 미세 먼지 차단, 세정 효과가 확인된 제품은 53개 중 절반(26개)에 불과했다. 나머지 27개 제품 가운데 실증 자료 내용이 부적합한 제품은 10개, 실증 자료가 없는 제품은 17개에 달했다.

이들 부적합 제품은 ‘미세 먼지 방어 세트’라는 이름을 붙이고도 실증 자료가 미비하거나 ‘안티 폴루션’, 클렌징 크림, 필링젤 등에 미세 먼지 세정 효과를 광고했음에도 실증 자료를 갖추지 않았다.

식약처는 실증 자료가 미비하거나 없는 27개 제품에 대해 해당 품목 광고 정지 2개월의 행정 처분을 내릴 예정이다. 해당 제품을 광고하는 547개 인터넷 사이트에 대해서도 광고 내용 시정 조치를 했다.

식약처는 “소비자들이 화장품 허위, 과대광고로 피해를 입지 않도록 지속적인 점검, 가이드라인 정비, 제조 판매 업체 대상 교육을 시행하겠다”고 밝혔다.

맹미선 기자 twilight@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