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도의 날’ 맞아 애국심 노린 스미싱 기승

25일 ‘독도의 날’을 맞아 애국심을 노린 스미싱 주의보가 내려졌다.

스미싱은 문자메시지를 이용해 수신자 개인정보를 유출하거나 금융결제를 유도하는 사기 수법이다.

이번 스미싱은 “독도는 우리땅 찜해주시고, 많은 성원 부탁합니다”라는 문구와 함께 유포되고 있다. 악성 앱 단축 URL이 포함된 SMS 형태다.

독도 관련 스미싱 SMS의 단축 URL을 클릭하면 악성 앱이 설치돼 사용자의 기본 정보를 빼내가고 가짜 뱅킹 앱도 다운로드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를 통해 모바일 뱅킹을 시도하면 사용자 계좌 및 인증서 정보 등 뱅킹 관련 정보가 유출되어 금전적인 피해도 우려된다.

컴퓨터 보안업체 이스트소프트는 낯선 번호로 수신된 메시지의 URL은 클릭하지 말 것을 당부했다. 아울러 스마트폰 사용자들은 보안을 위해서 모바일 백신을 설치하고, DB업데이트를 항상 최신으로 유지하는 게 좋다고 했다.

코메디닷컴 관리자 kormedi@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