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마니 예상 경로, “국내는 영향 없을 듯”

 

제18호 태풍 ‘마니’는 우리나라에는 영향을 미치지 않을 전망이다.

기상청은 “제18호 태풍 ‘마니’(MAN-YI)가 13일 오전 3시 괌 북쪽 약 910km 해상에서 발생했다”며 “일본 동쪽 해상으로 이동할 것으로 예상돼 우리나라에 영향을 미치지는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시속 6km의 느린 속도로 서북서 방향으로 이동중인 태풍 마니는 중심기압 1002 헥토파스칼(hPa), 최대풍속 초속 18m/s(시속 65km/h), 강풍반경 250km의 소형 태풍이다.

기상청은 “태풍 마니는 14일 오전 3시 일본 오키나와 동남동쪽 약 1330km 부근 해상을 지나 15일 오전 3시에는 일본 오키나와 동쪽 약 980km 해상으로 접근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했다.

네티즌들은 “태풍 소식에 긴장했는데, 다행이네요.”, “올해는 태풍 피해가 없어 좋아요” 등의 댓글을 올리며 태풍이 빗겨가는 것에 대해 안도했다. <사진=기상청 자료>

장준수 기자 pcok@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