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년 여성들의 주목 받는 ‘동안 비결’은

현대 의학기술의 발달과 함께 100세 시대를 맞고 있다. 이제는 단순히 오래 사는

것에 대한 관심이 아니라, ‘어떻게 하면 젊고 밝게 즐기면서 살 것인가’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최근 TV에 등장하는 여자 연예인 가운데는 40대를 넘긴 나이인데도

소녀 같은 하얀 피부를 자랑하는 사람이 적지 않다. 이같은 연예인에 대한 동경 때문에

동안성형, 동안피부를 추구하는 ‘동안 열풍’도 좀처럼 잦아들지 않고 있다.

한편 50대 중년 주부들은 점점 더 늘어나는 주름 탓에 우울한 느낌을 떨쳐 버리지

못한다. 이들은 하루하루 늘어가는 주름을 볼 때면 안색이 어두워지며 “나도 젊었을

때 참 고왔었는데…”라고 중얼거린다. 휴앤미 성형외과 서의석 원장은 “최근 병원을

찾는 분들의 연령층과 성별의 분포가 다양해졌다”며 “동안 열풍과 함께 40~60대

초반의 여성들이 급증했으며, 이는 자신의 나이와 상관없이 젊어지고 싶은 인간 본연의

욕구 충족에서 나타나는 현상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성형외과를 찾는 중장년층 여성들이 가장 많이 상담하는 부위는 얼굴이다. 특히

이마 주름이나 눈가 주름의 시술을 원하시는 이들이 많다. 특히 피부의 탄력이 줄어

이마 주름이 생기고, 눈꺼풀이 처져 시야를 방해 받는 경우도 적지 않다. 서의석

원장은 “대부분의 환자들은 주름의 원인을 모르면서 무작정 보톡스나 간단한 시술만을

요구하는 경우가 많다”고 지적했다. 하지만 이마 주름이나 쳐진 눈꺼풀 때문에 고민한

환자들은 이마거상술을 추천받는 수가 많다. 이마거상술은 1cm 정도 두피 부위를

절개해 이마 및 눈썹을 올리고 미간 주름을 펴는 시술이다. 최근엔 내시경을 이용해

시술한다. 이같은 내시경 이마거상술은 이마의 주름 외에 눈썹, 윗 눈꺼풀 등을 함께

들어올린다.

중장년층의 성형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시술 후 자연스러움이라 할 수 있다. 수술

전에는 의사의 전문성과 시술의 안전성을 꼼꼼히 체크해야 한다.

코메디닷컴 kormedinew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