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아 색깔을 바꿔주는 라미네이트를 아시나요

종전엔 가지런하고 예쁜 치아를 갖기 위해 치아교정을 하는 게 고작이었다. 그러나

치아에 철사를 이어 2년 여를 지내야 하기 때문에 성인은 이를 꺼리는 경우가 많았다.

최근엔 도자기 팁을 치아에 붙여 짧은 기간에 원하는 모양과 색깔의 치아를 가질

수 있는 ‘라미네이트’가 주목받고 있다. 특히 대중들의 앞에 나서야 하는 연예인들에게

인기를 끌고 있다. 이 때문에 ‘라미네이트= 연예인 치아 성형’이라는 등식까지

생겼다.

라미네이트 시술은 며칠 사이에 예쁜 치아를 가질 수 있을 뿐만 아니라 강도와

색이 자연 치아와 거의 비슷해 심미적으로 뛰어나다. 이 때문에 치아 배열이 좋지

않은 경우는 물론, 특정 치아가 유달리 크거나 작은 경우, 앞니 사이가 벌어진 경우,

치아에 얼룩이 있어 미백으로 개선되지 않는 경우, 치아교정을 하기엔 비용과 기간이

부담이 되는 경우, 치아가 깨진 경우 등에 라미네이트를 택하는 사람들이 적지 않다.

그러나 라미네이트 시술을 받는다고 모두 다 만족할만한 결과를 볼 수 있는 것은

아니다. 환자의 얼굴과 조화를 이루는 치아의 모양과 색을 잘 선택해야 한다. 아무리

치아가 예뻐도 입에 비해 치아의 크기가 작거나 크면 미소가 어색해 질 수 있기 때문이다.

아이디치과병원 이양구 원장은 “치아는 얼굴의 이미지를 완성하는 부위라고 할 정도로

크기와 모양, 색이 중요하다”며 “따라서 얼굴형과 입 모양 등을 신중히 고려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얼굴뼈 전문의와의 협진이 이뤄지는 치과병원를 선호하는 이유가

여기에 있다.  

한편 시술 후 얼마 되지 않아 라미네이트 팁이 완전히 접착되지 않았을 때, 오징어나

땅콩 등의 단단한 견과류를 먹으면 부러질 수 있다. 이때는 ‘라미네이트 리메이크’

시술을 받아야 한다.  과거에 받은 라미네이트의 모양이 마음에 들지 않거나

라미네이트 팁의 색이 변했을 때도 리메이크를 통해 재시술을 받을 수 있다.

코메디닷컴 kormedinew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