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퓨터 앞 샌드위치 점심, 심장질환 조심!

오래 앉아 있으면 핏덩어리 생길 가능성 높아

점심시간에 컴퓨터 앞에서 김밥이나 샌드위치로 간단히 끼니를 때우는 직장인들이라면

특히 심장 건강을 조심하기 바란다. 이런 식습관을 가진 사람에게서는 치명적인 혈전

증상이 나타날 가능성이 두 배 더 높다는 것이다.

영국에서 21~30세의 젊은 직장인들과 16~21세의 게임 매니아들을 조사한 결과

직장인들의 73%가 책상 앞에서 점심을 해결하는 경우가 많으며, 게임 매니아들은

10명 중 9명꼴로 책상에서 컴퓨터 게임을 즐기면서 점심을 먹는 것으로 나타났다.

우리 신체는 90분간 움직이지 않고 있으면 무릎 뒤 정맥의 피 흐름이 50% 감소하는데,

책상을 떠나지 않고 점심을 때우는 이 같은 식습관이 혈관 장애로 나타날 수 있다는

것이다. 뉴질랜드 의학연구소의 리처드 비즐리 박사가 직장인 400명을 상대로 한

조사에서 대개 책상 앞에서 점심을 먹는 이들 사이에서는 혈전 증상이 나타나는 확률이

2.2배나 더 높게 나타났다. 비즐리 박사는 “사람들이 앉아서 생활하는 라이프스타일이

비만, 당뇨, 혈관 질환을 낳는다는 사실은 잘 알고 있지만 직장에서 꼼짝 않고 있는

시간이 늘어날수록 그 같은 위험을 높인다는 점을 간과한다”고 지적했다. 따라서

부득이하게 점심 식사를 컴퓨터 앞에서 해결할 경우에는 몇 번씩 자리에서 일어나

주고, 먹은 뒤에는 가볍게 걷기를 하는 등 몸을 움직여주라는 것이 전문가들의 조언이다.

이 같은 내용은 17일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이 보도했다.

이무현 기자 ne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