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플루 백신 괴소문 경찰 수사 의뢰

복지부 "악의적 괴소문에 현혹되지 말라" 당부

중앙인플루엔자 대책본부는 최근 일부에서 신종플루 백신에 대한 악의적 괴소문이

유포되고 있다며 국민들에게 근거없는 괴소문에 현혹되지 말라고 28일 당부했다.

이 괴소문은 학생들 문자메시지를 통해 유포되고 있으며 “신종플루 예방주사

학교에서 맞지 마라. 백신이 아니라 독감바이러스 주사로 면역력이 약하면 그냥 죽는다”는

내용이 담겨 있다.

대책본부에 따르면 의료요원 3576명에 대한 신종플루 백신 접종 결과 부작용은

발견되지 않았으며 또한 18세 이하에 대한 백신 임상시험이 진행되고 있으나 현재까지

특이한 부작용은 없었다. 진행중인 18세 미만 대상 임상시험 결과도 계속해서 공개할

방침이다.

대책본부는 신종플루 백신의 안전성을 다시 강조하면서 “백신에 대한 근거없는

괴소문에 대해서는 철저히 배후를 색출하고 사회 불안을 야기하는 행동에 대해서는

경찰에 수사를 의뢰해 책임을 물을 것”이라며 “일반 국민들은 괴소문을

접하면 129 또는 1339, 가까운 보건소에 신고해 줄 것을 당부했다.

소수정 기자 crystals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