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바티스, 한국 신약개발에 1억달러 투자

보건복지가족부와 9일 MOU 체결

보건복지가족부가 다국적 제약사 노바티스 사와 한국의 신약 연구개발 투자 및

생명과학분야 교류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9일 체결했다.

9일 복지부에 따르면 이번 체결을 통해 노바티스 사는 2013년까지 향후 5년간

한국에 1억달러 규모의 R&D 투자 확대 계획을 진행하고 신약개발을 위한 연구

및 생명과학분야 교류 활성화를 위해 복지부와 상호협력하기로 했다.

주요 협력 내용은 △글로벌 신약개발을 위한 다국가 임상시험과 국내 연구자 참여

임상연구 등 임상시험 범위 및 규모 대폭 확대 △신생 유망 생명과학 및 바이오 벤처기업에

재정적 투자와 기술적 자문을 적극 지원하는 벤처펀드 투자 확대 △생명과학분야

전문가 인적교류 활성화 등이다.

노바티스는 우선 세계적으로 가장 큰 규모의 생명과학분야 벤처펀드인 ‘노바티스

벤처펀드’를 통해 국내 생명과학 및 바이오 벤처기업에 향후 5년간 2천만 달러를

투자하고 필요한 기술적 지원을 하기로 했다. 노바티스 벤처펀드는 노바티스 사의

신약개발계획과는 무관하게 신약 및 신기술 개발을 목적으로 96년 설립됐으며 지난

해부터 한국의 비상장 신생 유망 바이오벤처기업 2곳에 각각 백만 달러를 투자해오고

있기도 하다.

한국 노바티스 피터 야거 사장은 “한국은 뛰어난 의료 인프라를 보유하고 있을

뿐만 아니라 국내 생명의학 발전을 위한 전문성과 열정을 진닌 세계 수준의 연구진과

의료진들이 있다”며 “최근 한국에서 초기 단계의 물질 발견(discovery)에서부터

신약개발(development)에 이르기까지 생명의학 분야 전 영역에 대한 관심이 확대되고

있어 매우 고무적”이라고 밝혔다.

김혜민 기자 haemin@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