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우징 태그

콜라

이론적으론 맞아... 당뇨·장내균총 등 논란은 계속

‘하루 10캔도?!’… 제로콜라는 살 안 찐다?

탄산음료를 좋아하지만 다이어트와 건강을 생각해 설탕이 들어가지 않은 이른바 '제로' 제품을 선택하는 사람이 늘고 있다. 제조사들은 설탕 등 당분이 전혀 없어 '살찔 걱정'이 없다고 광고한다. 이 말은 정말 사실일까? ◆ "하루 10캔도 살 안 쪄"... 일부 질환은 유의 이론적으로 제로콜라와 같은 무설탕 탄산음료는 많이 마셔도 살이 찌지 않는다. 당분이…

설탕 대신 들어간 감미료 부작용 고려해 봐야

살 빼려 마신 제로 음료, 심장 괴롭힌다?

어떤 탄산음료를 마실지 선택할 때, 다이어트 콜라와 같은 ‘무설탕’, ‘0칼로리’ 음료가 일반 탄산음료보다 건강에 더 좋을 것이라 생각할지 모른다. 설탕이 건강에 미칠 수 있는 악영향을 고려하면 이는 분명 합리적인 선택이다. 올해 초 영양학에서 발표된 연구 결과를 보면, 이러한 선택이 옳다고 여기기 쉽다. 설탕이 첨가된 음료를 많이 섭취하는…

“먹을수록 배고파”…식욕 유발 음식 4가지

음식을 일정량 먹고 나면, 자연스럽게 뇌에서 포만감을 느끼게 된다. 그런데 어떤 음식은 먹을수록 허기지고, 오히려 뭔가 더 먹고 싶은 식욕이 강해진다. 우리가 느끼는 허기짐은 위, 장, 뇌, 췌장 등의 복합 작용으로 나타나는데, 신체 여러 기관이 연관된 만큼 외부의 영향을 받기도 쉽다. 이상하게 먹을수록 배고파지는, 식욕을 촉진시키는 음식에 대해 알아본다.…

[헬스PICK]음식에도 궁합이 있다, 좋은 VS 나쁜 궁합은?

함께 먹었을 때 맛과 영양이 증진되는 음식이 있는 반면, 흡수를 방해하는 나쁜 궁합 음식도 있다. 맛있는 음식을 더욱 건강하게 즐기는 조합을 알아보자. ◆ 건강에 좋은 찰떡궁합 ▲ 생선과 마늘 고단백에 오메가3 지방산까지 풍부한 생선은 붉은 고기에 비해 체중 감량과 혈관 건강 증진에 도움을 준다. 생선을 조리할 때 마늘을…

[오늘의 건강] 카페인은 커피와 녹차 이외에도 많은 음식에 함유

의외로 카페인 가득한 음식 5

기압골의 영향으로 비가 내리는 곳이 있고 전국이 대체로 흐릴 전망이다. 비가 오는 지역에서는 기온이 일시적으로 떨어지겠으나, 그친 후 일 최고 체감온도가 31~33도로 매우 높을 전망이니 온열질환에 걸리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아침 최저기온은 18~25도, 낮 최고기온은 24~30도로 예보됐다. 전국적으로 미세먼지…

관절 아프다면 피해야 할 음식 4

뼈마디가 욱신욱신 쑤신다. 오래 방치하지 말 것. 노화로 인한 것인지 염증이 생겼기 때문인지 원인을 찾고 적절한 치료를 받아야 한다. 식단을 점검하는 것도 중요하다. 통증을 악화시킬 수 있는 음식이 따로 있기 때문이다. 어떤 음식인지, 미국 '잇디스낫댓'이 정리했다. ◆ 햄버거 = 뼈가 아플 때는 패스트푸드 전문점의 햄버거를 멀리하는 게 좋다.…

젊어 보이려면 멀리해야 할 것들 5

노화 속도에는 유전적 요인이 영향을 미친다. 하지만 생활 습관도 중요하다. 과일과 채소를 챙겨 먹고 규칙적으로 운동할 것. 낮에는 자주 웃고 밤에는 푹 자야 한다. 멀리해야 할 것들도 있다. 술과 담배는 기본. 그밖에 나이보다 젊게 살고 싶다면 피해야 할 5가지, 미국 건강 매체 '잇디스낫댓'이 정리했다. ◆ 휴대폰 = 폰을 '하는' 게…

변비약 먹을 때 같이 먹어서는 절대 안되는 음식은?

흔히 술과 안주와의 궁합은 잘 따지지만 의약품과 식품과의 궁합관계에 대해서는 대체로 무관심하다. 하지만 특정 식품은 의약품과 함께 섭취했을 때 약효 감소, 부작용 증가 등 상호작용을 일으킬 수 있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최근 '의약품 복용 시 주의해야 할 식품'을 안내하고, 소비자들의 주의를 당부했다. ▲ 재채기, 콧물, 코막힘, 눈…

신경이 날카로울 때 ‘카페인’없이 잘 지내는 법10

현대인이 카페인 성분을 멀리한 채 살아가기란 결코 쉽지 않다. 카페인은 커피·홍차·콜라·코코아·초콜릿 등 식품 60종 이상과 감기약·두통약 등 각종 의약품에 들어있다. 카페인이 들어 있는 커피나 탄산음료를 마시면 힘이 불쑥 솟고, 기분이 부쩍 좋아진다. 그러나 신경과민을 일으키거나, 숙면을 취하는 데 적지 않은…

비행기에서 먹으면 좋은 음식 vs. 나쁜 음식

코로나로 막혔던 하늘길이 열리면서 2년 넘게 억눌렸던 여행 욕구가 분출하는 모양새다. 홈쇼핑, 라이브 방송 등에서 판매하는 해외여행 패키지 상품이 매진 행렬을 이어가고 있는 것. 비행기를 타면 기압 변화가 장에 영향을 미쳐 가스가 차기 쉽다. 따라서 평소 소화에 자신이 있는 사람이라 하더라도 먹고 마시는 것에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비행기에서 먹으면…

커피의 건강 효과 2가지와 적정 섭취량

커피가 건강에 좋다는 연구결과가 자주 발표되고 있다. 카페인 과다 섭취로 인한 부작용도 있지만 요즘에는 커피의 건강효과가 더 부각되는 느낌이다. 커피는 정말 건강에 도움이 되는 것일까? 한 편의 논문이 아니라 국내외의 수많은 논문을 통해 검증기관이 확인한 내용을 토대로  커피의 건강효과에 대해 알아본다. …

제로 칼로리, 진짜 ‘0Kcal’ 일까?

제로 칼로리를 앞세워 광고하는 식품이 부쩍 늘어났다. 매콤한 소스부터, 톡 쏘는 콜라와 사이다, 맥주에 이르기까지 종류도 매우 다양하다. 하지만 제로 칼로리는 정말 0Kcal일까? 우리 몸속에서 흡수되진 않는지, 주의 점은 없는지 알아보자. ◆ 제로 칼로리는 0Kcal이 아니다! 식품의약품안전처의 ‘식품 등의 표시 기준’에 따르면 일정량 이하의…

위산 역류를 막는 7가지 방법

목이 아프거나 목소리가 변하면 감기를 의심하기 쉽다. 그러나 증상이 오래 간다면 식도에 문제가 있는 건 아닌지 살펴보는 게 좋다. 하부 식도 괄약근이 늘어져 위산이 역류하게 되면, 인후통은 물론 심장마비가 아닌가 싶은 흉통까지 올 수 있기 때문. 자칫하면 만성이 되기 쉬운 위식도 역류 증상, 어떻게 하면 고칠…

장수를 위한 습관, 적정 수면시간 유지법 10

수면시간과 건강에 대한 외국의 연구결과가 주목받고 있다. "4~5시간만 자고 건강을 유지했다"는 유명인의 얘기는 근거 없는 믿음이 될 수 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미국 뉴욕대학교 랑곤 의과대학 연구팀이 최근 국제학술지 '슬립 헬스(Sleep Health)’에 발표한 논문에 따르면 "수면과 관련해…

카페인 다이어트, 이렇게 하세요!

현대는 '모닝커피'라는 말이 생길 정도로 매일 커피 한 잔이 일상화된 사회다. 커피가 사랑받는 이유는 맛과 향 때문이기도 하지만 각성 효과 때문이기도 하다. 존스 홉킨스 메리 스위니 교수는 "카페인은 가장 흔한 향정신성 성분"이라며 "카페인을 섭취하면 기분이 좋게 만들고 집중력을 향상시키는 효과를 볼 수 있다"면서도 과다 섭취의…

‘남성 능력’ 감소시키는 식품 5가지

남성들의 성욕을 저하시키는 음식에는 어떤 게 있을까. ‘잇디스닷컴’ 자료를 토대로 남성의 정자 수를 감소시키거나 테스토스테론 수치를 낮추는5가지 식품을 알아봤다. 대부분 일상적으로 자주 먹는 것들로, 남성의 정자를 감소시키거나 성 활력을 떨어뜨리는 것들이다. …

‘튀긴 음식에 설탕 음료 한 잔!’ 심장돌연사 부른다(연구)

심혈관 건강에 있어 식단이 중요한 역할을 한다는 추가적인 증거가 발표됐다. 튀긴 음식과 설탕이 든 음료를 많이 섭취하는 사람들이 돌연심장사에 더 많이 노출된다는 연구 결과가 나온 것. 미국 ‘메디컬뉴스투데이’ 보도에 의하면 버밍햄 앨러바마대 연구팀은 전국 뇌졸중연구 코호트의 지역적 인종적 차이에 대한 연구로부터 데이터를 도출했다. 2003~2007년…

살 뺄 때 마시면 좋은 음료 5

수분 섭취는 체중 감량을 돕는다. 충분히 섭취하면 몸의 각 부위가 제대로 작동할뿐더러, 충동적으로 식탐에 빠질 가능성이 작아진다. 그렇다고 아무 음료나 마셔도 좋다는 건 아니다. 특히 살을 빼고자 하면 더 가려 마셔야 한다. 탄산음료, 스무디 한 병엔 밥 한 공기에 육박하는 열량이 있다. 미국 '맨스 헬스'가 체중 감량을 돕는 음료를 정리했다.…

패스트푸드, 건강하게 먹는 방법은?

햄버거, 감자튀김, 콜라… 패스트푸드점의 메뉴를 보면 군침이 돌지만, 건강을 생각하면 멈칫하게 되죠. 그렇다면 조금이라도 건강하게 먹는 방법은 없을까요? 미국 하버드 대학교 연구진이 그 방법을 제시했습니다. …

탄수화물 줄이는 요리 아이디어 5

탄수화물은 필수 영양소다. 그러나 과하게 섭취하면 체중 관리의 걸림돌이 된다. 지방으로 축적되는 탓이다. 탄수화물을 덜 먹는 방법이 있을까? 미국 건강의료 포털 웹엠디가 밥이나 빵처럼 탄수화물이 많은 음식을 다른 식품으로 대체할 수 있는 방법을 소개했다. ◆ 쌀밥 = 대신 콜리플라워 라이스가 좋다. 이름이 생소하지만, 콜리플라워를 잘게 썰어 놓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