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우징 태그

반려견

“반려견 문제 행동은 견주 책임”…해결법은?

반려견의 1/3이 문제 행동을 보이며 그 원인은 대부분 견주와 생활 환경에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핀란드 헬싱키대 연구진은 4500마리의 반려견과 견주에 관한 설문 조사를 벌였다. 30%의 반려견이 주의력 결핍 과잉 행동 장애(ADHD)와 비슷한 반복적 행동을 보이는 것으로 집계됐다. 강박적으로 핥거나 씹고, 충동적으로 짖거나 낑낑대며, 한자리를…

정신 건강에 도움이 되는 반려동물들

반려동물과 살면 스트레스가 줄고 심리적 안정감을 느낄 수 있다. 특히 정신적으로 힘든 상황에 처한 이들에겐 더 큰 위안이 된다. 나에겐 어떤 동물이 어울릴까? 미국 건강 매체 '맨스헬스'가 뉴욕의 정신과 전문의 주디스 조지프 박사에게 물었다. ◆ 개 = 우울증이 있는 사람에게 더 좋다. 개는 사람의 마음을 읽고 감정 이입하는 능력이 있다. 산책을…

[위드펫+] 반려동물 목욕, 얼마나 자주 시켜야 하나?

강아지와 고양이가 공통적으로 싫어하는 것은 바로 ‘목욕’이다. SNS를 보면 물이 닿기도 전에 헤엄치는 강아지, 샤워기 소리에도 도망가는 고양이도 있다. 반려동물은 왜 그렇게 물을 싫어할까? ◆ 경험이 중요 사실, 반려동물이 물 자체를 싫어하는 것은 아니다. 동물은 인간보다 ‘첫 경험’을 더 중시한다. 첫 목욕이 어색하고 불편한 경험이었다면,…

[위드펫+]집에 혼자 두고 나갈 수 없어…반려견 분리불안 해결법은?

강아지도 사람처럼 성격이 모두 다르다. 애교가 많은, 독립심이 강한, 의존적인, 활발하고 사교적인… 환경과 주인에 따라 강아지의 성격도 바뀐다. 잘못된 환경에선 분리불안, 습관적 짖음, 공격성이 생기기도 한다.  분리불안은 1인~2인 가구 또는 구성원 모두 사회생활 중인 반려견에게 더 자주 나타난다. 혼자 있는 시간이 길어지면 분리불안은 더욱…

[위드펫+]강아지와 고양이 모두에게 치명적인 심장 사상충

모기는 사람에게 일본뇌염, 말라리아, 황열 등을 옮기는 작지만 무서운 해충이다. 사실 강아지와 고양이도 모기를 통해 질병에 걸린다. 바로 ‘심장사상충증’이다. 견주들 사이에선 이미 파보 장염만큼이나 악명 높은 질병이다. 흔히 심장 사상충은 강아지에게 치명적이고, 고양이는 괜찮다고 생각하는 경우가 많다. 하지만 반려묘 돌연사의 원인이 될 수 있어 예방이…

치과 치료 돕는 개가 있다?

치과는 무섭다. 뾰족한 도구들과 거슬리는 기계 소음 탓에 환자는 겁부터 먹는다. 미국 일부 치과들이 이런 환자를 위해 개를 들였다는 소식을 '워싱턴 포스트'가 전했다. 노스캐롤라이나의 11살 소년 레비 맥알리스터는 샤롯데 소아 치과에서 이를 하나 뽑았다. 울부짖고 발길질하는 탓에 엄마가 레비를 잡고 있어야 했다. 얼마 후 레비는 또 이를 뽑아야 했다.…

[위드펫+] 빨리 눈치 채야 할 반려견 건강 적신호

반려견을 키울 때 답답한 순간은 ‘어딘가 아파 보일 때’다. 말이 통하면 좋겠다는 생각까지 든다. 마드리드공식수의대(Colvema)의 마누엘 라사로는 “반려견의 식욕이나 체중 감소와 같은 눈에 띄는 변화에도 주의를 기울여야 하지만, 행동이나 청력 상실과 같은 작은 변화도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고 당부한다. 전문가들은 최소 1년에 한 번 반려견의 예방…

반려동물이 뇌 건강, 장애 예방에 각각 좋은 이유

‘네 발 달린 친구’ 반려동물이 뇌 건강에 좋고, 각종 장애를 예방해 준다는 연구 결과가 미국과 일본에서 잇따라 나왔다. 미국 미시간대 메디컬센터가 노인 약 1400명(평균 연령)을 대상으로 한 연구 결과에 따르면 반려동물을 키우면 인지 기능이 낮아지는 속도를 꽤 많이 늦출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

“반려견 노화도 연구” 미국서 1만 마리 게놈 분석

개의 노화 연구를 위해 미국에서 개 1만 마리의 게놈 염기서열 분석을 진행 중이다. 프린스턴대 ‘루이스-시글러 통합 유전체학 연구소’ 조수아 아케이 교수(진화생물학)는 미국 전역의 ‘개 노화 프로젝트(Dog Aging Project)’에 참여하고 있다면서 이 같이 밝혔다. 그는 어릴 때 개를 썩 좋아하지…

[위드펫+] 더 오랜 시간 함께 하고파…반려동물 수명은?

반려 가구 300만 시대, 흔히 생각하는 반려견·반려묘 외에도 특이한 반려동물을 기르는 사람이 늘어나고 있다. 통계청에서 발표한 2020년 대한민국 국민의 기대수명은 83.5세다. 반려동물의 기대수명은 개체별로 다르고, 건강 관리와 환경에 따라도 변한다. 수명이 가장 긴 반려동물은 무엇이고, 가장 많이 키우는 반려견의 수명 연장을 위해선 어떻게 관리해야…

나는 왜 이렇게 외로울까? 고립감에 대처하는 방법 10

화상 통화에 라이브 스트림 이벤트, 소셜 미디어까지 지구 반대편에 사는 사람들과도 순식간에 연결 가능한 시대가 왔다. 그럼에도 많은 사람들이 고립감을 느낀다. 팬데믹은 이 같은 외로움을 증폭시키고 있다. 혼자 있는 것과 외로움은 동의어가 아니다. 가장 친밀한 관계에서도 외로움을 느낄 수 있다. 전문가들에 의하면 인간관계에서 자신이 원하는 만큼 정서적…

[위드펫+] 함께 살기 위한 약속, 반려견 규정은 무엇?

사회 질서 유지를 위해 국민이 준수하는 법이 있다면, 안전하고 행복한 동반을 위해 주인과 반려견이 지켜야 할 ‘반려견 규정’도 있다. 2014년 반려동물 등록제를 시작으로, 2022년에는 동물 복지를 위한 법도 제정됐다. 사회 구성 동물로 지킬 규정을 알아보자. ◆ 반려견 외출 시 목줄·가슴줄 2m 이내 2022년 2월부터 산책을 즐기는 반려견…

심장병 위험 높이는 뜻밖의 요인 5

비만, 운동 부족, 흡연, 고혈압, 고 콜레스테롤, 나쁜 식습관, 스트레스, 가족력 등이 심장질환의 위험률을 높이는 주된 원인이다. 하지만 이게 전부는 아니다. 심장병 위험을 높이는 뜻밖의 요인들이 있다. ‘위민스 헬스’ 등의 자료를 토대로 이에 대해 알아본다. 1.…

[위드펫+] 행복한 연말 댕댕이와 함께! 반려견 위한 수제 케이크

시판되는 반려견 전용 케이크는 일반적으로 사람이 먹는 케이크에 배는 달하는 가격이다. 또한 대부분 냉동 상태로 신선함도 걱정된다. 우리 댕댕이를 위해 직접 만든 무스 케이크를 준비하는 것은 어떨까? 재료도 매우 간단하고 오븐도 필요 없다. ◆ 크리스마스엔 반려견 위한 고구마 케이크 고구마와 닭가슴살은 반려견이 좋아하고 식재료 궁합도 잘 맞는…

[위드펫+] 우리 댕댕이와 함께 먹어요. 반려동물에도 좋은 과일?

국내 반려동물을 키우는 인구는 약 1500만 명으로 반려 가구는 전체의 29.7%인 604만에 이른다. ‘식구’는 밥을 함께 먹는다는 뜻으로 밥 식(食)과 입 구(口)로 쓴다. 반려동물도 가족 구성원으로 맛있는 음식을 함께 나눠먹고 싶은 마음이 생기는 것은 당연하다. 하지만 사람 몸에 이로운 과일이 반려동물에게도 좋을까? 함께 먹을 수 있는 간식을…

개도 간접흡연으로 암 걸려… 반려견 상식 5

한 가족처럼 사람과 더불어 살아가는 개 즉, 반려견을 흔히 볼 수 있는 세상이다. 2018년까지 공식 등록된 반려견은 14만6000여 마리에 달하지만 이는 전체 숫자의 30% 정도에 불과한 것으로 추정된다. 이런 반려견과 관련해 ‘웹 엠디’가 소개한 사람과 반려견 관련 건강 상식 5가지를 알아본다. 1.…

시니어에 어울리는 반려견 품종 5

반려견은 삶의 질을 높여준다. 반려견과 함께 지내면 불안이 줄고 활동량은 늘어나는 등 일상에 활기가 생긴다. 반려견은 특히 평생 해온 일에서 물러난 시니어들, 자유롭게 운용할 시간이 늘어난 것에 비례해 외로움을 느끼는 순간도 잦아진 이들에게 큰 위안이 된다. 미국 건강 매체 '웹엠디'가 시니어들에게 특히 어울리는 반려견 품종을 소개했다. ◆ 푸들…

심장병 위험 높이는 예상 밖의 요인 5

평소 걷기 등 유산소운동을 규칙적으로 하고, 달고 짠 음식은 되도록 피한다. 담배는 피우지 않고, 과음을 하지 않는다. 이렇게 하면 심장병에 대해 걱정할 필요가 없을까. 건강한 생활을 하고 있어도, 뜻하지 않은 요인이 심장 질환의 위험을 높일 수 있다. 비만, 운동 부족, 흡연, 고혈압, 고…

독서와 낮잠… 건강하게 오래 사는 비결 10

의학의 발달로 인간의 수명은 비약적으로 늘었으나, 고통스럽게 오래 사는 건 복이 아니라 저주다. ‘건강하게' 오래 살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 영국 일간지 ‘가디언’이 건강한 장수 비결 10가지 방법을 정리했다. 1. 나를 알자…

정신건강에 해로운 습관 5

매일 일상에서 반복되는 작고 사소한 행동들이 실은 우리의 건강에 지대한 영향을 미치고 있다. 대수롭지 않게 생각한 습관들이 쌓여 건강에 해를 끼칠 수 있다는 것. 정신건강도 예외가 아니다. 미국 의료포털 웹엠디에 의하면 우리가 인지하는 것보다 정신건강에 안 좋은 영향을 주는 일상의 요인들이 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