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우징 태그

레몬

같이 먹으면 지방 소모 촉진… 뜻밖의 다이어트 음식 조합 5

체중 감량을 원한다면 우선 칼로리 섭취를 제한해야 한다. 그런데 일부 음식은 함께 섭취하면 오히려 살이 빠지는 효과가 나타난다. 서로 다른 영양 성분이 결합해 시너지 효과를 일으키면서, 지방 소모가 더 원활해지고 포만감이 오래 지속되어 살이 빠지는 효과가 생기기 때문이다. 같이 먹으면 오히려 살 빠지는 다이어트 음식 조합 5가지를 소개한다.…

자연 해독! 우리 몸의 독소 배출에 도움 주는 식품 6

특별한 질병이 없는데도 항상 피곤하고 지쳐서 일상생활이 어렵다면, 몸속 쌓여있는 독소 배출에 주목할 필요가 있다. 전문가들은 우리 몸에 독성 물질이 쌓여도 천연 과일과 채소를 자주 먹으면 자연스럽게 해독할 수 있다고 조언한다. 천연 과일과 채소를 통한 자연 해독은 신체와 정신을 동시에 맑게 한다. 몸속 독소 배출에 도움 주는 식품 6가지를…

디톡스(Detox)로 몸의 노폐물과 부기를 제거할 수 있어

부쩍 무거워진 몸? 디톡스로 가볍게 해결

연말이 다가오며 각종 모임과 회식으로 고칼로리 섭취와 과음이 이어진다. 부쩍 무거워진 몸과 답답한 속은 덤. 한 해를 정리하고 건강한 몸으로 새해를 맞기 위해선 '디톡스'가 필요하다. 디톡스(Detox)는 몸속에 쌓인 노폐물을 제거하고 부기를 해소해 몸과 마음을 더욱 건강하게 가꾸는 방법이다. 클렌즈주스를 마셔 노폐물 배출을 늘리고, 산도…

아보카도 레몬 라스베리 등 저탄수화물 과일 선택해야

키토 다이어트 중에는 어떤 과일을 먹으면 좋을까?

저탄수화물 다이어트인 키토 식이요법을 하는 동안에도 과일을 즐길 수 있다. 하지만 과일도 과일 나름, 탄수화물 함량이 낮은 과일을 선택하는 것이 좋다. 미국 남성 건강 잡지 ‘멘즈헬스 닷컴’에 의하면 키토 다이어트의 목표는 키토시스를 유발하는 것이다. 키토시스는 몸이 저장된 지방을 태우도록 강요받는 상태를 의미한다. 이를 위해 하루…

‘등 푸른 생선’, 이렇게 드세요

등푸른생선은 새떼로부터 자신을 보호하기 위해 바다색과 비슷하게 보이도록 보호색을 띠고 있다. 고등어, 꽁치, 삼치 등이 대표적이다. 등푸른생선은 영앙분이 풍부하다, 고등어는 참고등어와 망치고등어의 2종류가 있다. 고등어류는 옆구리 밑 부분의 살이 다른 부위의 살보다 색이 진하여 흑갈색으로 보인다. 피가 섞인 혈압육이 많아서…

면역력 높이는 음식 먹어야

알록달록 단풍 든 11월, 몸에 좋은 제철 음식은?

알록달록 물든 단풍도 하나씩 떨어지기 시작하는 11월에 접어들었다. 다양한 농작물을 수확하는 시기이자 신선한 해산물이 가득한 계절이다. 제철 음식은 영양분이 풍부해 건강에 좋을 뿐만 아니라 맛도 뛰어나다. 지금 먹어야 하는 11월 제철 음식을 알아보자. ◆ 배추와 무 제철 무와 배추로 김장김치를 담그면 1년 내내 냉장고가 가득…

피부 트러블 걱정 없는 천연 마사지 재료

화학물질에 민감한 사람들은 기능성 화장품을 쓰더라도 쉽게 피부 트러블이 생긴다. 이럴 때 엄마가 오이를 썰어 얼굴에 붙이던 기억을 더듬어 보는 것이 좋을 듯하다. 주름개선, 미백, 보습 등 다양한 기능성 화장품이 출시되고, 메이크업 제품이 다양하게 보급되고 있지만 뾰루지가 나거나 각질이 일어난다면 차라리 전통 방법으로 피부 가꾸기에 도전해…

생활 속 천연 입욕제 6가지

날씨가 점차 차가워지는 가을이다. 퇴근 후 지친 몸을 욕조에 푹 담그거나, 반신욕을 하면 피로가 날아간다. 천연입욕제를 쓰면 더욱 좋다. 생활 속에서 흔히 볼 수 있는 것이라면 간편하기도 하다. 피로를 풀고, 부드러운 피부를 유지하는 데도 좋은 입욕제에 널리 쓰이는 생활 속 천연재료를 알아보자. …

더운 여름철 건강 지키는 과채 9가지

섬유질, 비타민, 칼륨 등 풍부 더운 여름철에는 어떤 식품을 먹어야 건강에 좋을까. 여름철에 쏟아져 나오는 과일과 채소들이 답이다. 시사 주간지 타임이 건강에 좋은 여름철 슈퍼푸드 9가지를 소개했다. ◆수박 당분은 낮으면서 비타민A, 비타민C가 풍부하다. 저 열량 …

[오늘의 건강] 과일과 채소, 와인까지 냉동 보관으로 편리하게 보관

무더운 여름, 냉동 보관하면 좋은 식재료는?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일 최고 체감온도가 31도 이상 올라 더운 곳이 많겠다. 중부 지방은 대체로 흐리겠고 남부 지방과 제주는 가끔 구름이 많을 전망이다. 새벽부터 아침 사이 내륙 대부분 지역을 중심으로 가시거리 1km 미만의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으니 교통안전에 유의하자. 아침 최저기온은 20-25도, 낮 최고기온은…

여름철 입맛 돋우는 별의별 피클들 7가지

피클은 아삭하고 새콤하면서 달콤하기까지 해 더위에 지친 여름 입맛을 돋우는데 효과적이다. 하지만 장기보관이 가능하도록 소금에 절여 만드는 음식이기 때문에, 염분 함량을 걱정하는 사람들이 많다. 이럴 때는 소금, 식초, 물의 양을 조율해 식재료가 가지고 있는 천연의 맛을 좀 더 살리는 방법이 있다. 음식 보관이 어려웠던 과거와…

같이 먹으면 더 건강해지는 식품 궁합 6가지

건강을 위해 각종 비타민과 항산화제 등 영양소가 풍부한 가공되지 않은 식품을 찾는 사람들이 많아졌다. 하지만 건강에 좋은 음식을 더 좋게 만들 수 있는 방법이 있다. 두 가지 식품을 함께 먹어 맛은 물론 영양학적인 효과가 더 커지는 하는 것이다. 미국의 경제전문 매체인 ‘월스트리트 치트 시트’가 같이 먹으면 …

다이어트·피부미용…레몬워터의 이점 7

생수 대신 레몬즙이나 레몬조각을 물에 넣은 레몬워터를 제공하는 레스토랑이 있다. 상큼한 맛으로 즐기는 레몬워터, 건강에 보탬도 될 수 있을까. 미국 건강미디어 ‘프리벤션’ 닷컴에서 레몬워터의 잠재적인 효능을 다뤘다. 레몬의 특징은 감귤류 과일로서 비타민 C가 풍부하다는 것이다. 신장 관련 영양 전문가 멜리사 앤 프레스트는 “물에 레몬즙…

배탈, 두통… 부엌에서 치료한다?

머리가 아프면 당장 진통제에 손이 가고 피부가 가려우면 바로 연고를 찾게 된다. 이렇게 가벼운 증상에도 상비약을 떠올리지만 일상에서 쓰는 식품 중에서도 찾을 수 있다. 미국 건강정보 사이트 프리벤션닷컴과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이 부엌에 있는 ‘자연의 약’과 치료 가능한 질병을 소개했다. ◆배탈: 생강 생강은…

[날씨와 건강] 마이너스 칼로리 푸드 맛있게 먹고 건강한 체중 감량

다이어트 중에도 배부르게 먹을 수 있다?

어제 시작된 비는 새벽에 서쪽 지방을 시작으로 아침에 대부분 그치겠다. 비가 그친 후 북쪽에서 유입된 찬 공기의 영향으로 아침 기온이 떨어지고, 바람도 많이 불어 체감온도는 더욱 낮겠다. 강원 산지는 눈이 내려 쌓이는 곳도 있겠다. 교통안전에 각별히 유의하고 농작물 냉해 피해가 없도록 대비하자. 아침 최저기온은 4~12도, 낮 최고기온은 8~18도로…

남성을 위한 다이어트 요령 7

다이어트는 여성뿐만 아니라 남성에게도 힘든 일이다. 살을 빼려면 덜 먹어야 하는데 이렇게 되면 힘이 빠진다. 꾸준히 운동 하는 것도 지루하고 지치게 만든다. '애스크멘닷컴'이 체중을 관리하려는 남성들에게 7가지 요령을 소개했다. 1. 물을 충분히 마셔라 밥을…

살 빠지는 효과가 있는 음식 궁합 5

살을 빼려면 칼로리 섭취량을 제한해야 한다. 그런데 일부 음식은 먹을 때 오히려 살이 빠지는 효과가 일어난다. 특히 단일 식품보다는 두 가지 이상의 음식 조합이 효과가 있다. 미국 의료포털 웹엠디에 따르면 두 가지 음식에 든 서로 다른 영양성분이 함께 결합해 시너지 효과를 일으키면 지방 소모가 보다 원활히 진행되고 포만감이 좀 더 오래…

살 뺄 때 마셔도 좋을 법한 술 있을까?

다이어트를 할 때 금기하는 음식 중 하나는 술이다. 술 중에서도 특히 더 조심해야 할 종류가 있을까. 술은 영양학적인 관점에서 종류별로 큰 차이가 없다. 영양소가 거의 없다고 봐도 무방하다. 보드카, 진, 위스키, 스카치, 테킬라 등의 증류주가 다이어트에 미치는 영향은 거의 비슷하다. …

회와 생강을 같이 먹어야 하는 이유

생강, 강황, 레몬은 가장 대중적인 자연 치유식품으로 알려져 있다. 이 3가지 식품은 뇌를 비롯해 신체 전반에 여러 가지 좋은 건강 효과를 가져다준다. 예를 들어 강황은 어지간한 약보다 항염증 효과가 큰 반면 부작용은 없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특히 이 식품들은 슈퍼마켓 등에서 쉽게 구입할 수 있고 가격도 크게 비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