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 풀기에 좋아?" 샌드백 치고 좀 달리면...분노 사라질까?

러셀 크로우 주연의 ‘언힌지드’는 자동차 경적 소리로 촉발된 분노가 어떤 무서운 결과를 가져올 수 있는지를 보여주는 영화였다. 이처럼 파괴적인 결과를 가져올 수 있는 분노는 사람들이 억제해야 하는 문제이자 감정이다. 대부분의 사람들은 분노를 조절하기 위해 샌드백를 치거나, 조깅, 자전거 타기 등을

어릴 때 '이 음식' 많이 먹으면...알츠하이머병 위험 높아

어린 시절 지방과 설탕이 가득한 음식을 많이 먹으면 성인이 됐을 때 알코올 못지않게 기억 능력을 방해할 수 있다. 학술지 《뇌, 행동 및 면역(Brain, Behavior, and Immunity)》에 실린 연구에 따르면 지방과 설탕이 많은 음식을 먹으면 기억력에 필수적인 아세틸콜린이라는 신경전달물

나이 들수록 근육 빠지는 이유…어릴 때 ‘이것’ 때문도?

어린 시절의 충격적인 경험은 피부 아래로 퍼져 노인이 됐을 때 근육 기능의 손상을 가져올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사이언스 어드밴스(Science Advances)》에 게재된 연구에 따르면 어린 시절에 겪은 정신적 고통은 에너지 생산에 필요한 미토콘드리아 활동을 손상시켜 노인이 됐을 때 근

나이 들면 ADHD 증상 사라질까?

주의력 결핍 과잉 행동 장애(ADHD)는 나이가 들면서 사라지는 장애로 잘못 인식돼 있다. 《주의력 장애 저널(Journal of Attention Disorders)》에 발표된 연구 결과에 따르면 ADHD 증상은 15년 동안 지속될 뿐만 아니라 인간관계, 직업 만족도 등 삶의 다양한 측면과도 관련

담배 끊으면 살찐다? NO...흡연하면 '이 지방' 많아진다

"담배 끊으면 살찐다는데?" 흡연자가 금연 결심을 하지 못할 때 흔히 내세우는 핑계 중 하나는 체중 증가다. 금연하면 담배 대신 군것질을 하게 돼 살이 급격하게 찔 수 있다는 논리다. 하지만 학술지 《중독(Addiction)》에 발표된 연구에 따르면 흡연을 시작하거나 평생 흡연을 하면 복부 지방,

우울증도 '스마트폰 앱'으로 치료?...美FDA 승인, 올해 말 출시

미국식품의약국(FDA)이 주요 우울장애(Major Depressive Disorder) 치료를 위한 ‘처방 디지털 치료’ 스마트폰 앱을 최초로 승인했다. 주요우울장애는 최소 2주 동안 우울한 기분을 느끼거나 일상 활동에 흥미나 즐거움을 상실하는 정신 장애이다. 다른 증상으로는 수면, 식사, 에너지,

어릴 때 '이것' 많이 마신 아이...커서 뚱뚱해질 위험, 왜?

세 살 버릇 여든까지 간다는 속담이 있다. 이 속담은 식생활 습관에도 적용된다. 어릴 때 먹는 음식이 성인이 됐을 때 비만에도 영향을 미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유럽 임상 영양 저널(European Journal of Clinical Nutrition)》에 실린 연구에 따르면 어린 시절 몇 년

"눈 불편하면 치매 의심?"...'이 증상'으로 12년 일찍 예측

눈은 뇌 건강에 대해 많은 것을 드러낼 수 있다. 눈의 문제는 인지 저하의 가장 초기 징후 중 하나일 수 있다. 호주 온라인 과학 매체 ‘사이언스얼러트(ScienceAlert)’는 《네이처(Nature)》에 발표된 연구를 인용해 시각 민감도 상실로 인해 치매가 진단되기 12년 전에 치매를 예측할 수

건강한 해산물의 배신?…美새우·랍스터에 발암물질 '이것' 나와

건강식으로 알려진 해산물이 암을 유발할 수 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국제학술지 《노출과 건강(Exposure and Health)》에 최근 발표된 연구 결과에 따르면 새우나 랍스터 등의 해산물에서 높은 수준의 ‘불소계면활성제(PFAS)’가 검출됐다. PFAS는 앞서 많은 연구를 통해 암, 불임

‘깜빡깜빡’ 건망증...혹시 치매? 스마트폰으로 테스트 가능해져

일상에서도 자주 나타나는 사소한 건망증 증상이 노화 때문인지 알츠하이머병의 징후인지 판단이 어려울 때가 있다. 앞으로는 이런 상황에서 병원을 찾지 않아도 집에서 알아볼 수 있게 됐다. 《네이처 파트너 저널 디지털 의학(npj Digital Medicine)》에 최근 발표된 연구에 따르면 스마트폰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