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사고력

활동량 적은 20~30대, 뇌 건강 ‘이상’ 올 수도

  과거보다 젊은 얼굴을 가진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다. 음식 섭취의 변화, 실내 중심의 활동, 선크림 바르기 등으로 ‘동안 인구’가 증가하고 있는 것이다.  신체연령은 생활연령(생년월일에 따른 연령)보다 많은 사람들 역시 적지 않다. 겉보기만 좋을 뿐 내실은 보잘 것 없다는 것이다. 그 원인은 저조한 신체활동에 있다. 한참 활동적인 생활을 해야 하는 20, 30대가 주로 앉아서 시간을 보내는 것이 주 원인인 것으로 보인다. 저조한 신체활동은 뇌 건강의 […]

‘젊은 뇌’ 유지하는 습관 7

  노인뿐만 아니라 중년들이 가장 두려워 하는 것이 뇌의 노화일 것이다. 어느 순간 기억력이 감퇴하고 건망증이 깊어지면 “치매 아닐까?” 무서운 생각이 든다. 운동, 음식 조절로 신체가 건강해도 뇌에 문제가 있으면 아무 소용이 없다. 오히려 건강한 육체가 짐이 될 뿐이다. 자식에게 부담이 되지 않을까.., 조금이라도 뇌를 젊게 유지하는 방법은 없을까? 세상을 떠날 때까지 맑은 정신을 유지할 […]

살균제에 든 ‘이것’, 인지 기능 떨어뜨려 (연구)

장기간 포름알데히드에 노출되면 후에 인지 장애 위험이 있을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포름알데히드는 자극성이 강한 냄새를 띤 무색의 기체로 산업용 살균제, 소독약 등 다양한 용도로 사용되는 화학물질이다. 프랑스 몽펠리에대학교 노에미 르뗄리에(Noemie Letellier) 박사팀은 프랑스에 거주하는 평균 연령 58세 성인 75,322명을 대상으로 포름알데히드 노출이 인지 기능에 미치는 영향을 알아보는 연구를 진행했다. 참가자의 직업은 간호사, 간병인, […]

치매는 아닌데 자꾸 깜빡깜빡하는 이유 6

  어제 전자레인지에 넣어둔 커피를 오늘에서야 발견했다면? 이처럼 자꾸 깜빡깜빡하는 일이 반복되면 혹시 치매가 오는 건 아닐까 걱정이 될 수 있다.   무언가 하려고 했던 일을 잊어버리는 것은 정상적인 현상이다. 하지만 망각의 빈도가 잦다면 좀 더 신중하게 그 원인을 분석해볼 필요가 있다. 잦은 망각이 곧 치매라는 의미는 아니므로 걱정하지 말고, 우선 아래와 같은 요인들이 영향을 […]

노화로 인한 기억력 감퇴, 예방하는 ‘간단 비법’!

  나이가 들면서 기억력이 떨어지는 현상을 예방하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 방법은 생각보다 단순하다. 몸을 부지런히 움직이는 생활을 하면 된다.   기억력과 사고력을 유지하기 위한 가장 좋은 방법 중 하나는 신체활동이다. 규칙적인 운동을 하면 더욱 좋지만, 일상적인 활동량을 늘리는 것도 도움이 된다.       국제학술지 신경학(Neurology)저널 온라인판에 고령의 실험참가자 454명의 신체활동량과 기억력 사이의 연관성을 밝힌 […]

생활 속 뇌 건강 유지하는 방법 5

  뇌는 체내에 존재하는 가장 큰 기관으로, 약 1000억 개의 신경세포와 9000억 개의 아교세포로 구성된다. 성인의 뇌의 무게는 약 1.4㎏이며 뇌의 새로운 신경세포 대부분은 출생 전과 생후 첫 몇 달 동안 생성된다.   이후 신경세포는 숫자는 늘어나지 않고 크기가 자란다. 그러나 뇌의 일부 부위는 신경줄기세포를 포함하고 있어서 적은 숫자이기는 하지만 성인에서도 새로운 신경세포를 계속 생성할 […]

동안보다 중요한 젊은 뇌, 젊게사는 법 10

나이가 들면서 기억력이 감소하고 인지능력이 저하되는 것을 경험하는 일은 결코 반갑지 않은 일이다. 열심히 외모를 가꿔 동안을 유지하는 것처럼 뇌를 젊게 유지하는 데 도움이 되는 방법들을 안다면 보다 젊음 다운 젊음을 느낄 수 있다. 뇌와 마음을 젊게 하는 건강한 습관, 미국 온라인 건강정보 사이트 웹엠디(WebMD)를 통해 알아본다. 1. 기억력 향상에 도움, 음악을 듣는다 = 뇌는 […]

경청하는 친구 있으면 치매 멀어진다

인생에서 내가 하는 말에 귀기울여 들어주는 친구를 가지고 있는 것은 큰 복이다. 이런 친구는 기분을 좋게 만들어줄 뿐만 아니라 건강에도 큰 영향을 미칠 수 있다. 미국 ‘하버드헬스퍼블리싱’에서 경청하는 친구가 있으면 사고력과 기억력 향상에 도움이 될 수 있다는 연구 결과를 소개했다. 이같은 경청을 통한 도움이 만년에 더 나은 인지 능력에 기여할 수도 있다. 하버드대를 비롯 여러 […]

집중력 떨어지고 멍하면 ‘이것’ 부족일 수도

뇌에 활력을 주는 손쉬운 방법이 있다. 몸에 있는 ‘이것’의 2%만 잃어도 인지 능력, 주의력, 단기 기억력을 손상시킬 수 있고 의사 결정 능력에 영향을 미칠 수 있기 때문이다. 사고력에 영향을 주는 이러한 증상을 ‘브레인포그’라고 한다. 여기에는 다양한 잠재적 원인이 있지만 우리가 통제할 수 있는 것 중 하나는 ‘이것’을 적절히 공급하는 것이다. 이것은 무엇일까? 바로 물이다. 영국 […]

당신을 더 빨리 늙게 만드는 뜻밖의 원인 5

  정크 푸드를 많이 먹거나 담배를 피우거나 스트레스를 받으면 노화가 빨리 진행되고 수명이 줄어든다는 것은 잘 알려진 사실이다. 장수와 관련해서는 약간의 운도 작용한다.   미국 국립노화연구소의 마리 버나드 부회장은 “장수 여부는 어느 정도 유전자에 영향을 받는다”며 “하지만 생활방식을 개선하면 노화를 늦춤으로써 장수를 누리는 데 도움이 된다”고 말한다. 미국의 시사 주간지 유에스 뉴스 앤드 월드 리포트가 노화를 촉진하는 이외의 것들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