큐라티스 “인도네시아서 mRNA 코로나 백신 협력 논의”

큐라티스-인도네시아 복지부 장관 회담[사진=큐라티스]
큐라티스는 20일 인도네시아 현지에서 인도네시아 보건부 장관 및 차관, 관계자들과 만나 큐라티스가 개발 중인 차세대 mRNA 코로나19 백신 QTP104의 인도네시아 임상 등 협력 방안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고 밝혔다.

이번 회담에서 차세대 mRNA 코로나19 백신 QTP104 관련해 인도네시아 현지에서의 임상시험과 인허가 관련 사항을 논의하고 향후 협력 방안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QTP104 코로나19 백신은 지난해 7월 식약처로부터 1상 임상시험계획을 승인받아 국내 최초로 개발되는 차세대 mRNA 백신이다.

기존 mRNA 백신과 비교해 보다 적은 양으로 강력한 면역반응을 유도할 수 있고, 특히 PEG(폴리에틸렌글리콜) 성분이 포함되지 않아 알레르기 반응이 거의 없어 안전성 측면에서 주목받고 있다고 회사측은 전했다.

현재 국내 보건 당국과 협조해 기본접종 1상 임상시험을 수행하고 있다. 지난 2월 부스트샷 임상시험계획을 식약처에 신청했다.

큐라티스 조관구 대표는 “이번 회담을 통해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양국의 개발 협력과 지원 의사를 확인했으며, 인도네시아에서의 임상 개발을 통해 차세대 mRNA 코로나19 백신의 국산화뿐만 아니라 수출에도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장봄이 기자 bom24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