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암의 날’…생활 속에서 암 예방하려면?

[날씨와 건강] 항산화 식품 자주 먹고 근력 운동 꾸준히 해야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전국이 대체로 맑은 가운데 중부 내륙 지역에는 강추위가 지속되겠다. 새벽부터 오전 사이 충남 서해안과 전라 서해안에는 눈이 날리는 곳이 있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13∼-2도, 낮 최고기온은 -3∼7도로 예보됐다.

☞오늘의 건강= 매년 2월 4일은 암에 대한 인식을 제고하고 암 환자를 돕기 위해 2005년 국제암예방연합이 제정한 ‘세계 암의 날’이다. 암은 평소 올바른 생활습관을 통해 예방하는 것이 가장 좋지만 암이 발병했더라도 초기에 발견하면 완치 가능성을 높일 수 있다.

정부가 발표한 ‘국민 암 예방 수칙’은 ▲담배를 피우지 말고, 남이 피우는 담배 연기도 피하기 ▲하루 한 두 잔의 소량 음주도 피하기 ▲예방접종 지침에 따라 B형 간염과 자궁경부암 예방접종 받기 ▲성 매개 감염병에 걸리지 않도록 안전한 성생활 하기 ▲발암성 물질에 노출되지 않도록 작업장에서 안전 보건 수칙 지키기 ▲암 조기 검진 지침에 따라 검진을 빠짐없이 받기 등이다.

이에 더해 ▲채소와 과일을 충분하게 먹고, 다채로운 식단으로 식사하기 ▲음식을 짜지 않게 먹고, 탄 음식을 먹지 않기 등 식습관 관리도 중요하다. 특히 고기와 튀긴 음식을 덜 먹고 토마토, 브로콜리, 당근, 견과류, 베리류 등 항산화 음식을 가까이 하면 몸속의 염증이 암으로 진행되는 것을 막는데 도움이 된다.

운동도 빠질 수 없다. 어떤 운동이든 좋지만 근육에서 분비되는 ‘calprotectin’이란 단백질이 암세포의 성장을 억제하기 때문에 근력 운동을 빼놓으면 안 된다. 초보자라면 빠르게 걷기부터 시작할 것을 권하며, 운동은 일주일에 3~4회 정도 총 150분 이상 꾸준히 하는 것이 효과적이다.

이지원 기자 ljw316@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