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머크 바이오파마, ‘암에 당당히 맞서다’ 캠페인

머크의 의약품 사업부인 한국머크 바이오파마는 4일 ‘세계 암의 날(World Cancer Day)’을 맞아 임직원들과 함께 ‘암에 당당히 맞서다- BOLD Against Cancer’ 캠페인을 서울 본사에서 진행했다.

이번 행사는 국제암예방연합(UICC)이 세계 암의 날을 기념해 암에 대한 대중의 인식을 높이고자 2019년부터 진행 중인 ‘아이 엠 앤 아이 윌(I Am And I Will)’ 캠페인의 일환으로 마련됐다. 한국머크 바이오파마를 포함해 독일, 미국, 중국, 일본 등 전 세계 머크 그룹에서 임직원들이 참여, 동일한 주제로 진행됐다.

캠페인에 참여한 임직원들은 암을 당당하게 극복할 수 있다는 의미를 담은 ‘BOLD’가 새겨진 스텐실 캔버스에 다양한 색으로 페인팅 작업을 했고, 각자 만든 작품의 의미를 공유하고 나누며 암 환자들을 위한 희망 전달과 응원 의지를 다졌다. 완성된 BOLD 아트워크는 앞으로 1년간 한국머크 사내에 전시해 계속해서 임직원들이 암 환자들을 위한 응원과 지원의 의지를 이어 나갈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이날 캠페인에 참여한 한국머크 바이오파마 항암제 사업부 직원 김정환 씨는 “암 환우들의 빠른 쾌유와 질환 극복을 염원하는 의미를 담아 밝은 노란색으로 페인팅을 했다”며”직원 모두의 진솔한 격려와 희망의 메시지들이 암 환자들의 보다 당당한 치료와 건강한 미래를 위한 의미 있는 응원이 됐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한국머크 바이오파마 사업부 총괄 자베드 알람(Javad Alam) 제너럴 매니저는 “암은 여전히 국내 사망 원인 1위 질환으로, 이번 캠페인을 통해 암 환우들의 어려움을 다시 한 번 되새기고 공감할 수 있었다”며 “한국머크 바이오파마는 앞으로도 혁신적인 암 치료제 공급은 물론 환자분들이 희망과 용기를 잃지 않도록 다방면으로의 지원을 이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한국머크 바이오파마는 지난 9월부터 올해 2월까지 대장암 전문의들을 대상으로 암 환우 기금을 모으는 ‘일취월장(腸)’ 캠페인도 진행 중이다. 대장암학회에 참여한 전문의들이 환우에 대한 격려 메시지 엽서를 손으로 직접 작성하거나, 디지털 플랫폼인 원머크 아카데미(One Merck Academy)에서 암 관련 콘텐츠 시청 및 활동을 하면 매칭그랜트 방식(모인 기금과 같은 비율로 기업도 기부)으로 암 환우들에게 지원된다.

문세영 기자 pomy8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