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디포스트, 1Q 매출 사상 최대 달성…영업익·순이익 흑자전환

[사진=메디포스트]
메디포스트는 지난 1분기 사상 최대 분기 매출을 달성하며 영업이익과 순이익이 모두 흑자 전환했다고 3일 밝혔다.

메디포스트는 지난 1분기 전년 동기 대비 7.2% 증가한 123억 2900만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영업이익은 3억 3700만원, 순이익은 8억 1400만원으로 각각 지난해 같은 기간 28억 6600만원, 26억 600만원 적자에서 흑자로 돌아섰다.

사업 부문별로 보면, 줄기세포치료제 카티스템이 전년 대비 40% 성장해 매출 성장을 견인했다. 제대혈은행 또한 두 자릿수 성장률을 기록하는 등 전 사업부문이 고르게 성장했다.

특히 카티스템은 1~3월 월별 판매량이 각각 사상 최대치를 기록하는 등 분기 판매량이 처음으로 1000바이알을 돌파했다. 제대혈은행은 4년여 만에 분기 매출액이 60억원을 넘어서 국내 시장점유율 1위를 지켜냈다.

메디포스트 관계자는 “지난해 금융당국의 회계처리 기준에 따라 연구개발비를 모두 비용으로 처리하고도 흑자전환에 성공했다는 데 큰 의의가 있다”며 “새로운 연구개발 착수, 생산라인 증설 등 미래를 위한 투자도 아끼지 않을 방침”이라고 말했다.

연희진 기자 miro22@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