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팩도 위험! 저온 화상 주의보

연말연시 추운 날씨가 지속되면서 전기장판, 찜질팩, 핫팩, 소형 히터 등과 같은 난방 용품 사용이 부쩍 늘고 있다. 하지만 이런 난방 용품을 장시간 사용하다 보면 나도 모르는 사이 저온 화상을 입을 수 있어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저온 화상은 40~50도의 비교적 낮은 온도에 피부가 장시간 노출되면서 발생하는 화상이다. 열을 오랫동안 쬐게 되면 열이 피부의 단백질을 손상시켜 화상을 입게 된다. 저온 화상은 화상 부위가 붉게 변하고 화끈거리며 따가운 증상을 보인다. 가렵거나 피부 겉면이 벗겨지기도 하며 심할 경우 통증과 함께 수포나 물집이 생긴다.

저온 화상을 예방하려면, 수면 시 많이 사용하는 전기 매트나 온수 매트는 체온과 비슷한 온도를 유지해 사용하거나 낮은 온도에서 얇은 이불을 깔고 사용하는 것이 좋다. 또 핫팩은 순간 온도가 70도에 달하기 때문에 피부에 직접 닿지 않도록 옷 위나 장갑을 끼고 사용해야 한다.

사무실이나 가정에서 사용하는 소형 난로나 온열기는 몸에서 1미터 이상 안전 거리를 두고 사용하며, 뜨겁다고 느껴지면 바로 사용을 중단해야 한다.

그런데도 난방 용품을 부주의하게 사용하다 저온 화상을 입었다면 신속하게 화상 부위가 확대되는 것을 막아야 한다.

우선 흐르는 차가운 물이나 생리식염수를 충분한 시간을 두고서 사용해 화상 부위의 화기를 식혀 화상 범위가 확대되고 통증이 심해지는 것을 막아야 한다. 이 때 화상 부위에 얼음찜질이나 샤워기를 사용해 물을 뿌리는 응급 처치는 추가적인 조직 손상이나 감염으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에 자제해야 한다.

가려운 증상이 있을 때에는 절대 긁어서 안 된다. 물집이 생겼다면 터뜨리지 말고 깨끗한 거즈나 수건으로 덮어 보호해야 한다.

화상 상처 치료 후에는 흉터 예방을 위한 흉터 치료를 시작해야 한다. 흉터 관리의 기본은 흉터 치료제 사용이다. 이 때 실리콘 겔 성분이 함유된 흉터 치료제를 사용하면 좋다.

또 저온 화상으로 피부가 거뭇거뭇하게 착색된 흉터까지 관리하려면 비타민 C가 함유된 실리콘 겔 성분의 흉터 치료제를 사용하는 것이 좋다. 비타민 C 성분은 멜라닌 생성을 억제하고 이미 생성된 멜라닌을 옅게 해 착색 흉터를 개선시켜 준다.

[사진=lanermc.org]

송영두 기자 songzi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