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동제약, 기업분할 통해 지주사 체제 전환

 

일동제약이 기업분할을 통해 지주사 체제로 전환한다. 일동제약은 9일 임시이사회를 열고, “기존 회사를 사업부문별로 분리하는 기업분할을 추진하기로 결의했다”고 밝혔다.

이번 기업분할로 의약품 사업부문을 맡는 일동제약, 바이오 및 건강기능식품 사업부문의 일동바이오사이언스, 히알루론산 및 필러 사업무문의 일동히알테크가 신설된다. 지주사인 일동홀딩스는 이들 자회사에 대한 투자와 관리, 신규사업 육성 및 추진 등을 담당하게 된다.

일동제약에 따르면 일동제약은 인적분할하고, 나머지 자회사들은 물적분할하기로 결정했다. 경영과 사업의 효율성, 전문성을 제고하기 위한 이상적인 모델로 인적분할과 물적분할을 적절히 병행하는 방식을 채택했다는 게 회사측의 설명이다.

일동제약 관계자는 “기업분할을 통해 회사 전체의 자원을 사업부문별로 효율적으로 배분하고, 각 사업 목적에 맞는 활동을 적극적으로 추진할 수 있게 돼 기업의 경쟁력을 강화하고 성장과 이익 실현을 극대화할 수 있다”며 “지배구조의 투명성을 높여 경영의 안정화는 물론, 궁극적으로는 기업과 주주가치를 높이려 한다”고 강조했다.

일동제약은 향후 임시주주총회 의결 등 관련 절차를 거쳐 오는 8월 1일, 기업분할을 시행할 계획이다. 임시주주총회는 6월 24일에 열릴 예정이다.

배민철 기자 mcbae200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