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가 나를 사랑하는지, 함께 걸어보면 안다

사랑하면 천천히 걸어

남성 파트너가 자신을 좋아하는지를 알고 싶다면 함께 걸어보면 알 수 있을 듯하다. 남자는 파트너를 이상적인 여성으로 생각할 때 걷는 속도를 늦춘다는 연구결과가 제시하는 조언이다.

미국 시애틀 퍼시픽대학의 연구팀이 남녀 간에 애인관계인 11쌍의 남녀 22명을 상대로 관찰한 결과다.

연구팀은 이들에게 혼자 걷거나, 애인과 함께 걷거나, 동성이든 이성이든 친구 사이인 이와 함께 걷도록 했다. 그리고는 이들의 걷는 속도를 100미터 단위로 측정했다.

그 결과, 애인과 걸을 때 남성들의 걷는 속도가 가장 느려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애인과 나란히 걸을 때 남성들은 평균 7% 가량 걷는 속도를 늦췄다.

반면 애인 사이가 아닌 남녀끼리 걸을 때는 속도가 거의 달라지지 않았다. 흥미로운 것은 여성들끼리 함께 걸을 때였는데, 남성 애인과 걸을 때보다도 더 천천히 걷는 것으로 관찰됐다.

이는 여성들이 동성 간의 우정 관계를 이성애인 간의 관계보다 더 친밀하게 느낀다는 것을 말해준다고 연구팀은 설명했다. 반면 남성 친구끼리는 혼자 걸을 때보다 오히려 더 빨리 걷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같은 연구결과는 미국의 공공과학도서관 저널인 ‘플로스 원(PLOS ONE)’에 실렸으며 메디컬뉴스투데이가 24일 보도했다.

이무현 기자 ne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