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산삼성병원장에 김계정 교수 취임

마산삼성병원은 신임 원장에 김계정 전 강북삼성병원 건강의학본부장(피부과)을

8월 1일자로 임명했다.

김계정 신임 원장은 77년 서울대 의대를 졸업한 뒤 서울대병원에서 인턴, 레지던트를

마쳤다. 김 신임 원장은 84년부터 2009년 7월까지 26년간 강북삼성병원에 근무하며

피부과 주임과장, 기획실장, 진료부원장, 건강의학본부장 등을 역임했다.

김 신임 원장은 대한피부과학회 이사로 2011년 세계피부과학회 서울 대회 유치에

기여했으며, 세계피부과학회 부사무총장 직을 맡아 대회를 준비하고 있다.

마산삼성병원은 710병상에 권역응급의료센터, 건강의학센터, 안이센터, 심혈관센터,

소화기센터, 신장센터 등을 갖춘 경남 지역의 주요 병원이다.

김혜민 기자 haemin@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