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지포크 ‘에코 프로바이오틱스 솔루션’, 아프리카 진출

[사진=두지포크]

두지포크(대표 장성용 박사)가 농촌진흥청, 서울대 등과 개발한 자연친화적 축산 솔루션 ‘에코 프로바이오틱스 솔루션’이 아프리카에 진출한다.

두지포크는 악취, 질병, 분뇨, 생산성 등의 축산 현안을 해결할 수 있는 과학적인 양돈 시스템 에코 프로바이오틱스 솔루션을 상생협력을 위해 아프리카에 전할 계획이라고 12일 밝혔다.

전북대학교 부설 국제농업개발협력센터(센터장 김중기)에서 산학연계형 석사과정 프로그램으로 우간다 마케레레대 축산수의대 졸업생 9명을 전북대로 초청, 2년동안 이론 교육과 현장 실습을 통해 한국의 선진 축산 기술을 전수한 것이 에코 프로바이오틱스 솔루션이 아프리카 진출하게 된 계기가 됐다.

두지포크는 현장 실습 과정을 통해 우간다 학생들에게 기존 축산 방식에서 탈피해 가축 면역력을 높이고 신진대사를 활성화하는 유용 미생물의 체계적 활용법에 대해 알려주고, 2년의 실습 과정이 연구 결과로 이어질 수 있게 지원했다.

현장 실습에 참여한 9명의 우간다 학생들은 석사학위 논문을 통해 연구 성과를 발표하고, 본국에 돌아가서 에코 프로바이오틱스 솔루션을 마케레레대 시범 농장에 적용하는 등 질병 없는 돼지를 생산할 예정이다.

석사 과정 졸업생 9명은 우간다 현지에 ‘우간다 글로벌푸드컬쳐협동조합(가칭)’을 창립할 계획으로, 12일 전북대 농생대 본관에서 협동조합 발대식을 갖고 2월말 우간다로 출국한다.

장성용 두지포크 대표는 “이번에 참여한 학생들이 한국 선진 축산 기술을 습득함으로써 두지포크 에코 프로바이오틱스 솔루션이 해외에 진출하는 시발점을 마련하게 됐다”며 “향후에도 우간다 학생들과 지속적인 상생 협력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에코 프로바이오틱스 솔루션은 농진청 동물분자유전육종사업단이 전북대, 서울대 등의 학교 연구진과 두지포크와 함께 산학 공동으로 개발해 자연친화적 축산 솔루션이다.

송영두 기자 songzi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