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의대, 의약품 산업 의학 고위과정 개설

서울대 의대(학장 강대희)는 의약품산업의학(Pharmaceutical Medicine) 전문가의 양성을 위해 ‘제 10기 의약품산업의학 고위과정’을 연다.

한국제약의학회(회장 이원식)와 협력해 마련한 이 과정은 9월 7일~12월 8일(약 14회)에 걸쳐 매주 수요일 서울대병원 의생명연구원에서 진행된다. 의약품 연구개발 분야 종사자, 제약 관련 대학 또는 연구소 근무자, 또는 관련 부처에 근무하는 사람이 대상이다. 매주 수요일 서울대병원 의생명연구원에서 진행된다.

의약품산업의학은 의약품의 발견, 연구개발, 근거 중심의 마케팅, 안전한 사용 등을 맡는 분야다. 많은 나라에서 이미 의학 졸업 의후 교육과정으로 운영되고 있다. 앞으로 국내에서도 제약 산업의 발전 및 국제화에 따라 자격요건을 갖춘 전문가의 수요가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서울대 의대는 전문 교육과정의 필요성을 인식하고 2007년에 고위과정을 개설, 운영해오고 있다.

이번 교육에는 국내 외 대학, 연구소, 제약기업, 정부기관 등에서 관련 분야 최고의 전문가들이 강사로 참여한다. 강의 주제는 약물연구, 생물의약품 개발, 의약품의 임상개발, 약물경제학 등이다.

또 케이스 프리젠테이션과 심층 토론 시간도 예정돼 있다. 국내 신약개발 및 임상시험 관련 산업 내의 자료와 정보를 지속적으로 공유할 수 있게 지원할 예정이다.

장인진 책임교수(서울대병원 임상약리학과,사진)는 “이번 과정은 시대적 흐름에 부합해 폭넓은 분야에 대한 교육을 준비해 앞으로 제약의학을 선도할 전문가의 역량을 갖추게 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인적 네트워크를 통해 개인의 역량을 지속적으로 키우는 기회를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교육 접수는 8월 10일까지 고위과정 홈페이지(http://acpm.snu.ac.kr)와 이메일(kyk00644@snu.ac.kr),팩스(02-3675-8334)를 통해 할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서울대병원 임상시험센터 행정실 (02-2072-1940 김유근)에 문의하면 된다.

 

정승원 기자 jswon@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