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우징 태그

플랭크

당뇨, 천식, 심장병… 만성질환에는 000운동이 효과!

나이 들수록 만성질환으로 고통받는 사람이 많다. 장기간 치료해도 잘 낫지 않고 오래된 만성 질환은 겨울에 더 악화되기 쉽다. 활동량과 면역력이 동시에 감소하면서 만성질환이 더 심해질 수 있기 때문이다. 이런 만성 질환을 완화하는 데는 특히 운동이 도움이 된다. 예방 측면에서는, 빠르게 걷기나 자전거 타기 같은 운동을 1주일에…

근력의 원천, ‘코어’ 힘 키우는 복근 운동법

우리 몸의 중심인 ‘코어’는 일상생활을 가능하게 하는 근력의 원천이다. 코어는 우리가 흔히 아는 복근 외에도 주변 근육을 모두 포함한다. 사람의 신체 동작은 대부분 코어 근육을 기반으로 이루어지며, 에너지를 저장하고 사용하는 근력의 원천이기도 하다. 전문가들에 따르면, 근력운동을 하지 않으면, 30세부터 10년마다 근육량이…

‘찌릿’한 허리통증, 코어 근력 강화로 예방

갑자기 무거운 물건을 들거나 짐을 옮기고 난 후 허리에 뻐근한 통증을 느끼는 경우가 많다. 평소 잘 사용하지 않은 근육을 갑자기 사용해서 발생한 것으로, 허리 근육에 많은 압력이 가해져 통증이 발생한다. 대부분 일정시간 휴식을 취하면 괜찮아 지지만, 평소 무거운 물건을 자주 들면 만성적인 허리통증은 물론 척추질환 위험도 높아진다. 한 연구 조사에…

달리기 부상 예방하는 근력 강화 운동 4가지

겨울에는 달리기를 하다가 부상을 입기 쉽다. 추운 날씨 탓에 근육과 관절이 뻣뻣하게 경직된 데다가 바닥까지 얼어 넘어질 확률이 높기 때문이다. 따라서 겨울철에 유산소 운동을 하려면 무엇보다 충분한 준비운동을 하는 것이 중요하다. 달리기를 하기 직전 가볍게 몸을 풀어주는 것도 좋지만 평소에 근력을 강화하는 운동을 미리 해두는…

실내에서 하기 좋은 운동과 주의사항

살찌기 쉬운 겨울철…간단한 실내 운동 3

활동량이 줄어드는 겨울에는 군살이 붙기 쉽다. 게다가 붕어빵, 호떡, 찐빵 등 겨울간식은 왜 이리도 다양하고 맛있는지. 따뜻한 집에서 야금야금 군것질만 하다가는 눈 깜짝할 새 체중이 불어버리고 말 것이다. 하지만 해결책은 있다. 실내에서도 무리 없이 할 수 있는 운동들을 소개한다. 실내 자전거 관절에 무리를 주지 않고 실내에서도 유산소 운동을…

걷지만 말고… 운동효과 높이는 3가지 근력 운동

평소 걷기를 즐기는 편이라면 건강관리를 잘하는 편이라고 볼 수 있다. 현대인에게 많이 생기는 질병 중 상당수가 활동량 부족과 연관이 있기 때문이다. 그런데 비교적 단순한 듯 보이는 걷는 운동도 관절에 무리를 줄 수 있다. 관절 부상을 예방하고 통증이 생기지 않도록 방지하기 위해서는 몇 가지 근력운동을 병행하는 것이 좋다. …

단순한 동작이지만, 생각보다 효과가 큰 운동 5

하루에 5마일(약 8㎞)을 달리거나 무거운 덤벨을 들어 올려야 운동 효과를 볼 수 있다고 생각하는 사람이 많다. 하지만 마라톤 훈련을 하던 평소 가볍게 운동을 하는 스타일이던 간에 우리가 간과하고 있는 단순하면서도 효과적인 운동이 많이 있다. 기구 없이 자신의 몸만 쉬운 동작으로 움직여도 심혈관 건강을 향상에…

달리기, 근력운동 같이 해야 하는 이유

이른 아침 공원에서 조깅을 즐긴다거나 퇴근 후 헬스장에서 트레드밀 위를 달리는 사람들이라면 반드시 근력운동을 함께 해야 한다. 왜 그럴까. 달리기 능력을 개선하고 부상을 막기 위해서 근력운동이 필요하기 때문이다. 달리기는 위험한 운동이 아니라는 생각 때문에 준비운동을 생략하거나 근력운동을 불필요하게 생각하는 사람들이…

플랭크 효과 보려면 얼마나 버텨야 할까?

‘엎드려 뻗쳐’ 자세와 비슷한 플랭크(plank)는 집에서도 쉽게 할 수 있다. 단순하고 평범해 보이는 동작이지만 신체의 중심 근육인 코어를 강화할 수 있는 대표적 운동이다. 강한 코어 근육을 유지하는 것은 우리 몸이 올바르게 기능하는 데 필수적이다. 최근 미국 여성잡지 ‘위민스헬스’ 인터넷판에서 코어 근육의 중요성, 플랭크의 이점과 방법 등을…

고강도 유산소운동 ‘계단 오르기’ 효율 높이려면?

러닝머신이나 실내자전거보다 효과가 좋은 유산소 운동이 있다. 지형지물을 이용하는 방법이다. 특히 계단을 활용하면 매우 강도 높은 유산소 운동을 할 수 있다. 계단 오르기는 단 몇 분만으로도 녹초가 되는 고강도 유산소 운동이다. 허벅지와 엉덩이 근육이 붙도록 만드는 근력운동의 효과도 있다. 평지에서 하는 유산소 운동보다…

40대의 건강을 증진시키는 운동 5

건강에 이상이 감지됐을 때 많은 사람들이 시도하는 개선 방법이 있다. 바로 운동이다. 운동으로 노화를 지연시키고 질병을 예방하겠다는 것이다. 운동으로 극복 가능한 부분도 한계는 있지만, 안하는 것보단 하는 편이 건강에 훨씬 유리한 것만큼은 사실이다. 운동은 수명연장과 만성질환 예방에 효과가 있단 증거가 연구자들에 의해 속속들이 드러나고…

코어 강화하는 플랭크, 얼마나 버텨야 할까?

플랭크는 코어 근육을 강화하는 가장 효과적인 운동이다. 엎드려 뻗친 자세를 유지하는 운동이기에 특별한 공간이나 값비싼 장비도 필요 없다. 복근, 척추기립근 등 몸을 지탱하는 심부 근육을 강하게 한다. 운동 관련 기사를 보면 "1분을 버티지 못한다면 코어 근육이 약한 상태"라거나 "매일 3분씩 해야 한다"는 말이 나오지만, 초보자에겐 만만치 않은…

“하루 1분만 신경 써도 더 건강해져요”

매순간 일분일초 건강에 좋은 행동만 할 수는 없다. 때론 군것질을 할 수도 있고 주말이면 낮잠을 실컷 잘 수도 있다. 대신 전반적으론 건강한 생활을 유지해야 한다. 심지어 하루 1분만 투자해도 보다 건강해질 수 있다. 1분이라도 습관처럼 매일 실천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미국 메사추세츠대학교 의과대학 셰리 파고토…

달리기하는 사람이라면 꼭 해야할 운동 3

달리기를 좀 더 잘하고 싶다면? 많이 달리는 만큼 실력이 늘겠지만 ‘달리기 마일리지’를 쌓는 것만으론 부족하다. 달릴 수 있는 추진력을 기르고, 넘어지는 등의 부상을 줄이기 위해서는 근육을 강화하는 운동이 반드시 필요하다. 미국 건강지 헬스에 따르면 다음 3가지 근육운동이 달리기 운동을 하는 사람들에게 꼭 필요한 운동이다. …

매일 2분씩 하는 플랭크, ‘이런’ 변화가?

몸의 중심부인 코어를 강화하는 대표적인 운동으로는 '플랭크'가 있다. 엎드린 상태에서 양팔로 바닥을 지탱한 뒤, 어깨부터 발목까지 바닥과 일직선이 된 상태를 유지하는 운동이다. 매일 2분씩 이 같은 운동을 한다면 어떠한 변화가 일어날까? 미국생활지 팝슈가에 소개된 플랭크 챌린지…

올빼미족도 가능한 가벼운 아침 운동 6가지

침대에서 일어나기 싫은 마음은 누구나 같지만, 새벽 늦게 잠자리에 들었다가 이른 아침에 일어나는 것은 특히 더 힘들다. 대용량의 커피, 고카페인이 함유된 에너지 음료를 마시면 위통과 현기증 같은 부작용이 나타나는 사람이라면 특단의 조치가 필요하다. 그 방법은 바로 운동이다. 아침마다 이불을 벗어나기 힘든 올빼미 족을…

근력운동 20분 유산소운동 10분이면 된다

시간이 없어서 운동을 못한다는 사람들이 있다. 이럴 땐 운동 강도를 조절해보자. 운동 강도를 높이면 짧은 시간 안에 운동을 끝낼 수 있다. 미국 의료포털 웹엠디에 따르면 30분이라는 짧은 시간동안에도 신진대사를 북돋우고 근육을 키울 수 있다. 그렇다면 단시간 내 할 수 있는 강도 높은 운동은 무엇일까. 다음과 같은…

몸의 중심 ‘코어 힘’ 키우려면… 복근 강화 운동법

몸의 중심부인 ‘코어’는 일상의 다양한 활동을 할 수 있도록 만들어주는 주역이다. 보통 코어하면 복근을 떠올리지만 이보다 넓은 범위의 근육들을 망라한다. 상체와 하체를 연결하는 부위의 근육들, 즉 복근뿐 아니라 등·옆구리·골반·엉덩이에 있는 근육, 방광·자궁·여러 장기들을 지지하는 근육 등을 모두 포함한다. 하버드의대 물리치료학과 연구팀은…

만성질환별 효과적인 운동법 4

만성질환을 예방하거나 조절하는 데에는 운동이 큰 도움이 된다. 예방 측면에서 보면 빠르게 걷기나 자전거타기 같은 운동을 1주일에 150분 정도 하는 것이 권장된다. 이와 함께 건강한 식습관을 가지면 당뇨병 발병 위험을 30% 이상 줄일 수 있으며, 좋은 콜레스테롤(HDL)을 증가시킬 수 있다. 또 운동은…

만성 질환 별 예방 운동 4

운동은 만성 질환을 예방하거나 다스리는 데 도움이 된다. 예방 측면에서 보면 빠르게 걷기나 자전거 타기 같은 운동을 1주일에 150분 정도 하는 것이 권장된다. 이와 함께 건강한 식습관을 가지면 당뇨병 발병 위험을 30% 이상 줄일 수 있으며, 좋은 콜레스테롤(HDL)을 증가시킬 수 있다. 또 운동은 체중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