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우징 태그

축구

혹시 추벽 증후군? 무릎에서 뚝, 뚝 소리 난다면…

생활습관 개선과 운동 치료 필요 직장인 전모(34)씨는 사이클을 비롯해 사회인 야구와 등산도 즐겨하는 운동 마니아다. 그런데 몇 개월 전부터 무릎에서 똑똑 소리를 가끔씩 들은 적이 있었는데 최근에는 이와 같은 현상이 계속해서 나타났다. 이렇게 무릎에 이상이 생기면 관절염을 가장 먼저 떠올린다. 하지만 관절염은 …

헤딩 연습 많을수록…유소년 비정상적 뇌 영상 관찰 (연구)

머리에 충격을 주는 헤딩 연습이 어린 선수들의 뇌에 미치는 영향에 대한 새로운 연구가 발표됐다. 유소년 축구 선수들이 경험하는 머리 충격과 뇌 이미지의 비정상적인 변화 사이에 상관관계가 있다는 결과가 나온 것. 미국 웨이크 포레스트 의대와 텍사스 사우스웨스턴대 연구팀은 유소년 축구선수들이 경험하는 머리 충격의 빈도와 심각성, 아울러 2년 연속 출전한…

[이성주 칼럼]

유상철 감독 위독 오보와 몰염치 언론의 환자 보도

주말에 유상철 인천유나이티드 명예감독이 위독하다는 기사가 곳곳에서 터졌다. ‘스포츠니어스’라는 축구 전문 미디어가 보도한 것을 여러 언론이 인용해서 소개했고, 심지어 공중파 방송인 SBS에서도 그대로 보도했다. 해당 기사들마다 ‘오보였으면 좋겠다’는 댓글이 달렸다. 수많은 누리꾼들의 소망대로 다음날 유 감독이 스포츠조선 기자에게 전화를 걸어서 자신의…

축구수업, 어린이 건강 지식 향상 효과 (연구)

건강에 대한 지식은 어린이의 신체적, 정신적 건강 발달의 초석이 된다. 덴마크에서는 초등학생들이 축구를 하면서 건강지식을 키우고 있다. 남녀 공학 학교수업의 일부로 시행되는 축구 프로그램을 즐기면서 식이요법, 위생, 운동, 웰빙 분야에서 건강 지식이 10% 포인트 가량 향상됐다. 남 덴마크 대학의 보건학 교수팀의 새로운 연구에서 밝혀진 내용이다.…

손흥민, 햄스트링 부상 딛고 맨유전서 멀티골…재발 방지하려면?

손흥민이 햄스트링 부상을 극복하고 복귀해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를 상대로 맹활약을 펼쳤다. 손흥민은 5일(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 올드 트래포드에서 열린 2020~2021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맨유전에 출격해 2골 1도움을 기록했다. 지난달 27일 뉴캐슬 유나이티드전에서 햄스트링 부상을 당한 손흥민은 3~4주 가량의 회복이 …

손흥민도 다쳤다…운동 선수들, 햄스트링 부상 잦은 이유는?

토트넘 홋스퍼의 손흥민이 햄스트링 부상으로 인해 당분간 그라운드를 떠나있을 것으로 보인다. 손흥민은 27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뉴캐슬 유나이티드와 2020~21 EPL 3라운드 홈경기에서 선발 출전해, 전반전을 소화하고 교체됐다. 경기 후 토트넘의 조제 무리뉴 감독은 공식 기자회견에서 “손흥민이 햄스트링 부상을…

운동이 싫은 사람들… 잘 하려 애쓰지 말고 즐기라

운동을 해야 건강하게 살 수 있다. 나이를 먹을수록, 운동은 선택이 아니라 필수다. 그러나 여전히 많은 이들이 운동과는 무관하게 살고 있다. 너무 바빠서 그렇다면, 어쩔 수 없다. 그러나 운동이 싫어서라면? “나는 운동을 못해” 라고 여기는 사람이 운동을 즐길 수는 없는 법이다. 대개는 학창 시절, 체육 시간을 통해 형성되기 마련인 부정적 관념.…

[이윤희의 운동건강]

“손흥민은 달릴 수 없었다”

대한축구협회 국가대표전력강화위원회가 지난 1월 아랍에미리트(UAE)의 두바이에서 열렸던 아시안 컵에서 손흥민의 부진 원인을 분석한 결과를 27일 내놓았다. 김판곤 위원장은 "손흥민의 장점인 슈팅에 문제가 있었을 뿐, 체력은 문제가 없었다"고 단언했다. 과연 그렇게 쉽게 결론을 내릴 수가 있을까? 김 위원장은 손흥민의 부진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