난치병 알레르기천식, 유전자로 연1회 치료?

알레르기 천식은 아직 완치가 되지 않는 난치병이다. 증상을 누그러뜨릴 수 있을 뿐, 근본적인 치료법은 없다. 알레르기 원인 물질(알레르겐)이 코를 침범하면 알레르기 비염이, 폐와 기관지를 침범하면 알레르기 천식이 생긴다. ‘키메라 항원 수용체(CAR)’ T세포를 유전자 조작해 분비된 물질을 알레르기

잠 못 잘 때, 멜라토닌 vs 마그네슘...잠 더 잘 오게 하는 것은?

잠을 푹 자지 못하고 불면증에 시달릴 땐 멜라토닌과 마그네슘 두 가지 성분 가운데 어떤 게 더 좋을까? 멜라토닌은 수면과 기상 사이클을 조절해주는 호르몬이다. 불면증 환자들이 전통적으로 천연 멜라토닌 식품을 즐겨 먹었다. 하지만 최근에는 마그네슘도 불면증 해소에 좋은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미

만병의 근원 ‘만성염증’…확 줄이는 ‘이 성분’ 찾았다

만병의 근원은 ‘만성 염증’이다. 염증 반응은 몸이 바이러스∙세균에 감염됐거나 다쳤을 때 나타나는 보호 반응이다. 하지만 급성 염증이 사라지지 않고 ‘만성 염증’으로 자리잡으면 각종 병을 일으키는 원인이 된다. 염증을 조절하고 류마티스관절염∙루푸스 등 병을 치료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는 펩타이드(

"TV 켜놓고 자면 살찐다?"...5년간 체중 '이만큼' 늘어난다

숙면을 취하지 못하면 살이 찌기 쉽다. 늦은 밤에 잠을 자다가 중간에 깨는 습관이 있다면 잠을 덜자는 것보다 더 큰 문제를 일으킬 수 있다. 물론 웃음을 자아내는 개그맨의 모습을 보며 휴식을 취하거나 TV 프로그램을 한꺼번에 몰아보는 것도 잠드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다. 하지만 밤에 TV나 야간 조

우아하고 건강한 나이듦, ‘이것’ 하나 있으면 된다?

우아하고 건강하게 나이듦은 많은 사람의 꿈이다. 하지만 이런 꿈을 이루는 데는 값비싼 헬스장 회원권이나 고급 미용 제품이 필요한 게 아니다. 미국 건강포털 ‘더헬시(Thehealthy)’는 은퇴를 미루든 버킷리스트(이루고 싶은 꿈의 리스트)를 만들든, ‘목적의식이 있는 삶’을 꾸리는 게 우아하고 건강한

“약 절반이 피똥, 배 통증”…젊은 대장암 환자 '쑥'

50세 미만의 젊은 대장암 환자의 초기 증상으로는 혈변(피똥)이 45%로 가장 많고, 이어 복부 경련(40%), 대변을 보는 습관의 변화(27%)가 그 뒤를 잇는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미국 캘리포니아대 샌디에이고캠퍼스 의대 연구팀은 50세 미만 대장암 환자 약 2500만명이 포함된 연구 논문 8

‘나의 정체성’ 문신이 '이 암'과 관련있다고?

몸에 문신을 한 사람이 그렇지 않은 사람에 비해 종양의 일종인 림프종에 걸릴 위험이 더 높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스웨덴 룬드대 연구팀은 림프종 진단을 받은 사람과 일반인 1만여 명을 분석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밝혔다. 연구 결과에 따르면 문신을 한 사람은 하지 않은 사람에 비해 림프종에 걸릴

장내세균, 항암치료제 효과도 확 높인다?

장내 세균(박테리아)을 잘 활용하면 폐암 등 환자의 면역요법 효과를 크게 높일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미국 워싱턴대 의대 연구팀은 특정 장내 세균(루미노코커스 그나부스)이 항암면역요법의 치료 효과를 높일 수 있는 것으로 생쥐 실험 결과 나타났다고 밝혔다. 연구팀에 의하면 암 환자 5명

혈압 잘 관리하려면…이 ‘두가지 과일’ 꼭 먹어라?

사과와 바나나를 즐겨 먹으면 혈압 수치를 관리하고 ‘건강 수명’을 늘리는 데 큰 도움이 될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중국 다롄대 의대 등 공동 연구팀은 사과와 바나나가 특히 고혈압 환자의 혈압을 떨어뜨리고 건강수명을 늘리는 효과를 낼 수 있는 것으로 연구 결과 나타났다고 밝혔다. 연구 결과에

女가 자가면역병 더 잘 걸리는 건, X염색체 ‘이것’ 때문

여성이 남성보다 루푸스(전신홍반성루푸스) 등 자가면역병에 훨씬 더 잘 걸리는 것은 여성의 비활성화된 X염색체가 나이가 들면서 다시 활성화하기 때문이라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프랑스 파리시테대, 소르본대 등 공동 연구팀은 암컷 생쥐의 X염색체 비활성화와 관련된 유전자 실험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밝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