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안질환

나이별 정밀검진으로 시력 챙기기

  나이별 정밀검진 필요해 시력이 좋다고 눈이 건강한 건 아니다. 시력이 좋아도 눈 질환에 노출될 가능성이 있다. 나이가 들어도 시력이 좋다고 방심해서는 안되는 이유다. 가 많다. 전문가들은 “굴절이상 검사, 약시검사, 안저검사 등 다양한 안과 검진이 있으며 안질환 예방을 위해 주기적으로 정밀검진을 받는 것이 좋다”고 말한다.       특히 8세 이전 성장기 아이들에게 안과 정밀검진은 꼭 필요하다. 시력 기능의 대부분이 […]

백내장, 녹내장… 남성에게 더 많은 이유

안압 평균 2㎜GH 상승 남성과 여성은 질환별 발병 빈도가 다르다. 우리 몸에서 가장 민감한 눈의 경우도 성별에 따라 질환에 차이가 있다.   잦은 화장과 콘택트렌즈를 많이 사용하는 여성들은 안구건조증 환자가 남성에 비해 2.2배나 많다. 흡연과 음주의 빈도가 높은 남성은 백내장과 녹내장 위험이 여성보다 높다.   비앤빛 강남밝은세상안과 김진국 대표원장은 “백내장은 흡연자가 비흡연자에 비해 발병률이 3배 정도 높다”며 “성별에 따라 조심해야 할 안질환이 있다”고 말했다.   백내장은 노인성 질환 […]

백내장 위험 낮추는 데 도움 되는 식품 4

백내장은 수정체가 혼탁해지면서 시야가 흐릿해지는 질환이다. 전문가들에 의하면 60세 이상이 되면 10명 중 7명, 70세 이상이 되면 10명 중 9명이 백내장 증상을 경험한다. 백내장이 발생하면 독서, 운전은 물론 다른 활동이 힘들어질 수 있다. 백내장을 유발하는 일부 위험 요소는 통제할 수 없지만 위험을 줄이는데 도움을 줄 수 있는 생활습관과 식습관이 몇 가지 있다. 일상에서는 금연, 술 […]

증상 비슷… 노안과 대표적인 안질환의 구분 방법

  정기적인 검진 중요 종종 나이 든 사람들이 눈의 침침한 증상을 호소할 때 노안으로 생각하고 대수롭지 않게 여기는 경우가 있다. 단순히 근거리 사물이 잘 보이지 않는다고 해서 노안이라고 치부했다가는 다른 질환의 치료시기를 놓칠 수 있다.   노년에 흔히 나타나는 백내장, 녹내장 등의 안질환은 노안과 초기 증상이 비슷해 구분이 어려운 경우도 많다. 정기적인 안과 검진이 가장 좋은 방법이지만 노안과 몇 가지 대표적인 노인성 안질환의 구분 […]

시각적 스트레스를 겪고 있다는 신호 5가지

자주 눈이 피로하고 시력이 흐릿하다면? 시각적 스트레스를 겪고 있을 수도 있다는 뜻이다. 시각적 스트레스는 눈의 불편함과 피로감이 특징이다. 시력 저하, 초점 상실이나 자극과 같은 증상이 동반되기도 한다. 책을 읽을 때나 어떤 것을 볼 때 등 줄무늬 패턴이 보여 시각적으로 불편감이나 피로감을 유발하는 현상이 생기기도 한다. 만성피로증후군을 겪고 있는 사람들이 줄무늬 패턴이 나타나는 시각적 왜곡현상을 더 […]

노안, 백내장… 대표적인 3가지 ‘안질환’ 구별 방법

    종종 나이 든 사람들이 눈의 침침한 증상을 호소할 때 노안으로 생각하고 대수롭지 않게 여기는 경우가 있다. 단순히 근거리 사물이 잘 보이지 않는다고 해서 노안이라고 치부했다가는 다른 질환의 치료시기를 놓칠 수 있다.   노년에 흔히 나타나는 백내장, 녹내장 등의 안질환은 노안과 초기 증상이 비슷해 구분이 어려운 경우도 많다. 정기적인 안과 검진이 가장 좋은 방법이지만 노안과 몇 가지 대표적인 노인성 안질환의 구분 방법을 알고 있다면 보다 […]

눈 보호막 ‘각막’ 위협하는 안질환 4가지

    안구 표면에서 검은자를 덮고 있는 각막은 외부로부터 눈을 지켜주는 보호막이면서 다양한 안질환에 가장 많이 노출되는 부위이다. 렌즈 착용, 라식이나 라섹 등 시력교정술의 보편화로 각막이 손상될 가능성도 높아졌고, 부쩍 늘어난 미세먼지가 렌즈 표면에 달라붙어 각막에 상처를 낼 수도 있다. 각막 손상으로 각막염이나 안구건조증이 생기면 치료 가능하지만, 각막이상증이 발병하면 완치하기 어려워 주의가 요구된다.         ▲각막염 각막염 환자는 5년 새 32%나 증가할 만큼 매년 […]

[위드펫+] 우리 강아지도 고질병이? 견종별 쉽게 걸리는 질환

  전 세계에는 약 400종의 견종이 있다. 견종마다 유전 특성이 달라 생김새와 성격, 걸리기 쉬운 질환이 다르다. 내 건강을 위해 영양제를 챙겨 먹고 운동하지만, 우리 반려견 건강은 잘 챙기고 있었을까? 함께 사랑하며 사는 시간을 늘리려면 취약 질환을 파악·대비해야 한다. 똑똑한 보호자가 돼 우리 댕댕이 건강을 지켜주자. ◆ 용맹한 썰매견의 피, 포메라니안 포메라니안은 작은 체구지만 썰매견의 […]

안질환 예방… ‘콘택트렌즈’의 올바른 사용법

  콘택트렌즈는 안경에 비해 부상 위험이 적고 편리해 많은 사람들이 착용한다. 하지만 렌즈를 통해 세균 및 미생물에 노출되기 쉽고, 눈에 산소 공급이 원활히 되지 않아 각종 안질환과 합병증에 노출될 수 있다. 이와 관련해 콘택트렌즈로 인해 발생할 수 있는 안질환 및 올바른 관리법에 대해 알아본다.       ◆각종 안질환 및 합병증에 주의해야 대한안과학회와 한국콘택트렌즈연구회의 조사에 따르면 콘택트렌즈 착용으로 인한 부작용이 일어나는 원인은 잘못된 착용이 가장 큰 것으로 […]

꽃가루, 미세먼지… “봄철 알레르기 결막염 조심”

  봄바람에 실려 온 꽃가루와 미세먼지로 인해 우리의 눈은 편안할 틈이 없다. 눈에 건조함과 이물감이 느껴지기도 하고, 심한 경우 눈이 가렵고 충혈되거나 부어오르는 증상이 나타나기도 한다.   눈이 가렵고 충혈되면 대부분 감염성 또는 알레르기 결막염일 가능성이 높다. 이 증상은 특히 봄철에 기승을 부리는 경우가 많다. 알레르기 결막염은 꽃가루나 화학 자극 등 환경적 요인에 의해 눈 결막에 염증이 생기는 질환이다. 가려움, 충혈, 이물감, 눈물의 과다 분비 등이 주 증상이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