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각 이상으로 효과 큰 운동 4가지

오히려 주중에는 간식을 하지 말아야지
하는 생각을 더 자주 하고,
실제로도 잘 참는 것 같습니다.
그런데 주말이 되면 몸이 쉬면서
마음도 탁 풀어지고
벌크업이 목표인 사람처럼 먹어대죠?
그러다 월요일이면 또 후회하고요.
평소에도 간단하게 운동하면서
체중을 유지할 수 있는 방법 없을까요?

 

 

 

 

장거리를 달리거나 무거운 바벨을 들어 올려야 운동 효과를 볼 수 있다고 생각하는 사람이 많습니다. 하지만 마라톤 훈련을 하던 평소 가볍게 운동을 하던 간에 우리가 간과하고 있는 단순하면서도 효과적인 운동들이 있습니다.

기구 없이 자신의 몸만 쉬운 동작으로 움직여도 심혈관 건강 향상에 크게 도움이 됩니다. 관절이나 근육에 큰 무리를 주지 않고도 효과를 볼 수 있는 운동들이 있습니다. 미국 인터넷 매체 ‘치트시트닷컴’이 이런 운동 4가지를 소개했습니다.


걸어서 좋은 걸까, 오빠랑 있어서 좋은걸까?

걷기
집 근처를 걷든지 하이킹을 하든지 혹은 사무실 주변을 걷든지 걷기는 심장에 도움을 주는 여러 가지 효과가 있습니다. 메이요 클리닉에 따르면 빠르게 걷기는 체중 조절에 도움을 주고, 심장 질환과 당뇨병을 막아주며 다리와 중심 근육을 강화시켜줍니다.

또한 뇌에서 엔도르핀이 솟구치게 하고 기분을 좋게 만들죠. 더 빨리 더 많이 걸을수록 좋습니다. 단 올바른 걷기 방법을 익히는 게 중요하다는 사실! 머리를 꼿꼿이 세우고 앞을 보면서 목과 어깨에 부담이 가지 않게 걸어야 한다는 거 잊지마세요.


정확한 자세로 제대로 해보겠어!

줄넘기
미국 건강, 의료 포털 웹 엠디에 따르면 줄넘기를 15~20분만 하면 심혈관이 향상되고 다리 근육이 튼튼해지고 살이 빠진다고 합니다.

줄넘기는 걷기에 비해 무릎과 발목, 엉덩이에 더 큰 스트레스를 줄 수 있지만 달리기만큼 크지는 않습니다. 줄넘기도 정확한 자세를 배워 착지할 때 관절에 가해지는 압력을 줄이는 요령이 필요하다고 하네요.


백만스물둘, 백만스물 하나…!!!

팔굽혀펴기
사무실 등에서도 틈틈이 팔굽혀펴기를 하면 가슴과 허리, 어깨, 삼두근 그리고 중심 근육이 튼튼해지는 걸 느낄 수 있습니다.

연구에 따르면 팔굽혀펴기는 가슴 근육을 강화시키기를 원하는 남성과 팔죽지를 가다듬고자 하는 여성에게 좋은 운동입니다. 팔굽혀펴기를 처음 시작할 때는 한 세트에 5~10회 정도가 적당하며 차츰 횟수를 늘려 가면 좋습니다.


우리 회사는 30층에 있지만…
까짓거 걸어올라가지 뭐
쿨럭!

계단 오르기
계단과 엘리베이터 중 어느 것을 선택하느냐에 따라 건강이 달라진다는 것, 알고 계셨나요? 계단 오르기를 하면 심장 박동 수가 올라가 심혈관 건강을 향상시키고 고혈압과 동맥이 막히는 것을 예방할 수 있답니다. 근육과 뼈도 강화되죠.

계단 오르기는 걷기보다 2~3배의 칼로리를 더 소모시켜 체중 조절에 좋고 다른 운동처럼 기분을 좋게 합니다. 특히 체육관이나 헬스장에 가지 않더라도 일상생활 속에서 할 수 있단 것이 장점이죠.

코메디닷컴 운영진들도
아침엔 계단으로 출근을 하거나
점심 때 산책을 하는 식으로
건강을 유지하기 위해 애쓰고 있답니다.
 여름의 불볕더위가 걱정이긴 하지만…
또 나름의 방법을 찾겠죠?

코메디닷컴 kormedinew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