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약품, 2Q 매출 2704억…전년比 12.1%↑

[사진=한미약품]
한미약품은 2019년 2분기 연결회계 기준 2704억 원 매출을 달성해 전년 동기 대비 12.1% 성장했다고 30일 밝혔다.

2분기 영업이익은 231억 원, 순이익은 204억 원으로 각각 전년 동기 대비 16.1%, 41.7%  증가했다. R&D에는 매출 대비 15.8% 수준인 428억 원을 투자했다. 영업이익과 순이익 증가, R&D 비용절감에는 지난 6월 사노피와 체결한 공동연구비 감액 수정계약에 따른 영향이 반영됐다.

회사 측은 아모잘탄패밀리, 로수젯, 에소메졸, 구구탐스 등 경쟁력 있는 개량∙복합신약들과 팔팔, 구구, 한미탐스(0.4밀리그램) 등 차별화된 제품들이 지속적인 성장세에 힘입어 국내매출 호조를 견인한 것으로 분석했다.

중국 현지법인 북경한미약품의 올해 2분기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9.8% 성장한 564억 원을 기록했다.

다만, 북경한미약품이 자체 개발한 이중항체 플랫폼 기술 적용 신약 후보물질 및 신제품 개발에 따른 R&D 투자금액이 전년 동기 대비 77.7% 증가하면서 영업이익과 순이익은 각각 26억 원, 29억 원에 그쳤다. 북경한미약품의 올해 2분기 R&D 투자금액은 매출 대비 15.4%다. 북경한미는 이전에는 매 분기 매출 대비 7%대의 연구개발비를 써 왔다.

원료의약품 전문회사 한미정밀화학은 영업이익과 순이익 모두 흑자 전환했다. 한미정밀화학의 2분기 매출액은 336억 원이다.

이같은 2분기 실적에 따라 한미약품의 올해 상반기 매출은 5450억 원이 됐다.

한미약품 관계자는 “자체 개발한 경쟁력 있는 제품을 기반으로 한국 제약기업이라는 정체성을 지키며 글로벌화를 위한 노력에 매진하고 있다”면서 “국내매출과 해외수출, R&D 투자가 서로 유기적으로 시너지를 내는 안정적 사업모델을 통해 글로벌 제약기업으로의 도약을 가속화하겠다”고 말했다.

연희진 기자 miro22@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