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스템바이오텍, 아토피 신약 3상 투약 완료

[바이오워치]

강스템바이오텍(대표이사 이태화)가 개발 중인 아토피 피부염 신약 퓨어스템-AD의 3상 임상 투약을 완료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임상 시험은 국내 11개 대형 병원에서 총 194명의 중등도 이상 아토피 성인 환자를 대상으로 진행됐다. 앞서 강스템바이오텍은 지난달 28일 1/2a상 3년 장기 추적 결과에서 의미있는 유효성과 안전성이 확인했다고 밝힌 바 있어 임상 결과에 기대가 모아진다.

강스템바이오텍 관계자는 “향후 6개월 관찰 기간을 거쳐 하반기 임상 결과가 나오는 대로 빠른 품목 허가 및 상용화를 이끌겠다”고 말했다.

현재 시판 중인 케미컬 약은 대부분 경등도 중심 치료제이지만 줄기세포를 활용한 퓨어스템-AD는 중등도 이상 환자를 대상으로 하고 있다. 국내 중등도 이상 성인 아토피 환자 수는 약 30만 명으로 추산된다.

 

정새임 기자 j.saeim09@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