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브란스병원 임상연구 세계적으로 인정받았다

국제 피험자보호프로그램 인증 받아

연세대 세브란스병원은 환자 진료 분야의 국제 인증인 JCI 재인증과 함께 임상

연구도 과학적 의학적 윤리적으로 국제적 수준임을 인정받게 됐다.

세브란스병원은 16일 임상연구분야의 국제 인증기관 ‘국제피험자보호프로그램

인증협회(AAHRPP, Association for the Accreditation of Human Research Protection

Program)’ 인증을 획득했다고 밝혔다.

앞으로 세브란스병원은 △연구의 질 향상 △자율적인 제도의 개선 △연구자의

전문성 향상 △연구의 윤리적 신뢰성 증대 △국제 임상시험 유치 증가 등의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임상연구관리실 박민수 실장은 “내실을 다지기 위해 규정 및 체제를 국제 기준에

맞게 수정하고 피험자보호센터(HPC)를 신설하는 등 2년 전부터 준비해왔다”며 “미국

FDA에서도 우리 연구를 더욱 신뢰할 것이고, 글로벌 제약회사의 연구 의뢰도 늘어날

것”이라고 말했다.

AAHRPP는 2001년 미국정부의 임상시험 안전 윤리 관련 7개 부처가 후원해 설립된

비영리단체다. 현재 전 세계적으로 150여 개의 기관이 인증을 받았다. 국내에서는

삼성서울병원  가톨릭중앙의료원 세브란스병원이 인증을 받았다.

 

박양명 기자 toann@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