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가 잘못 뉘우친다고? 주인 생각일 뿐

개, 잘못 안했어도 주인이 혼내면 켕기는 표정 지어

많은 사람들이 개가 잘못했을 때 혼내면 개가 뉘우치는 표정을 짓는다고 생각한다.

그러나 실제로 개는 잘못했는지 안 했는지와는 상관없이 주인이 혼을 내니 위축된

표정을 짓는 것이며 뉘우침과는 아무 상관도 없는 것으로 드러났다.

미국 바나드 대학 알렉산드라 호르비츠 교수 팀은 애완견 주인을 대상으로 개에게

“간식을 먹지 마”라고 지시한 뒤 외출하도록 했다. 연구진은 주인이 자리를 비운

사이 일부 개에게 간식을 먹게 했고, 개 주인에게는 개가 명령을 잘 따랐는지 여부를

틀리게 말해 줬다.

그 결과 연구진으로부터 개가 말을 안 들었다고 전해들은 주인은 개에게 주의를

줬고 개는 위축된 표정을 지었다. 특이한 점은 실제로 간식을 안 먹은 개의 위축된

표정이 간식을 먹고 혼난 개보다 더 심했다는 것이다.

연구진은 “개의 켕기는 표정은 실제 잘못을 저질렀는지 여부와 관계없이 주인에게

혼날 때의 반응”이라며 “뉘우침 같은 높은 정신적 양상을 개에게 대입하는 의인화는

사람이 동물에게 하기 쉬운 실수”라고 말했다.

이 연구 결과는 ‘행동 과정(Behavioural Processes)’ 특별호에 소개됐으며 미국

과학논문 소개사이트 유레칼러트, 영국 방송 BBC 온라인판 등이 14일 보도했다.

김혜민 기자 haemin@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