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일이 쿠키를 앞지르다

20년동안 美 어린이 간식 품목 변화

미국 어린이들이 20년 전에는 간식으로 쿠키를 가장 많이 먹었으나 작년에는 과일을

가장 많이 먹은 것으로 조사됐다.

미국 일간지 유에스에이투데이 인터넷판 등의 10일 보도에 따르면 미국 시장조사

전문업체인 NPD 그룹 조사팀은 1985~6년에 500명, 2005~7년에는 600명의 6세 이하

어린이를 둔  엄마를 대상으로 그들이 아이들을 위해 14일 동안 구입한 모든

음식과 음료수를 조사했다.

그 결과 1987년에 어린이들의 간식은 쿠키, 과일, 밀크, 주스, 캔디, 탄산음료,

아이스크림, 크래커, 케이크, 칩 순으로 인기가 있었다. 2007년에는 과일, 쿠키,

우유, 크래커, 주스, 팝콘, 캔디, 아이스크림, 칩, 과일롤빵 순으로 나타났다.

20년 전과 비교해서 어린이들의 간식 중 탄산음료, 아이스크림, 캔디, 케이크

등의 소비는 줄어들고 과일, 요구르트, 크래커, 물 등의 소비는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NPD 그룹 관계자는 “엄마들은 보통 아이들에게 자신이 어렸을 적 먹었던 간식과

비슷한 종류를 주는데 20년 동안 종류가 조금 변했다”면서 “요즘에는 아이들에게

탄산음료나 쿠키보다 건강에 좋은 물이나 요구르트를 먹인다”고 말했다.

권병준 기자 riwo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