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왜 빨리 안 주나” EU · 영국, AZ 백신 공급 놓고 충돌

아스트라제네카(AZ) 코로나19 백신 자료 사진. / 사진=뉴스1

 

아스트라제네카(AZ) 코로나19 백신 공급을 놓고 유럽연합(EU)과 영국의 갈등이 깊어지고 있다.  EU가 유럽에서 생산된 AZ 백신의 영국 수출을 막을 수도 있다는 전망도 나오고 있다.

EU는 올해초  EU 탈퇴를 마무리한 영국이 자국에서 생산한 AZ 백신을 EU에 빨리 공급하지 않는다고 비판하면서, 앞으로 유럽에서 제조된 AZ 백신을 영국에 수출하지 않을 것이라고 외신들이 21일 보도했다. 이에따라 네덜란드 제조업체 등에서 생산된 AZ 백신을 수출하라는 영국의 요구를 거절했다는 것이다.

네덜란드에 있는 백신 제조업체는 AZ의  하청업체가 운영하는 곳이다.  EU와 영국은 각각 AZ와 백신 공급계약을 맺은 바 있다.

영국은 계약에 따라 네덜란드에서 생산된 원료의약품을 영국에 공급해야 한다고 주장한 반면, EU는 유럽에서 제조된 AZ 백신은 우선적으로 EU 국가에서 사용해야 한다는 입장이다.

앞서 EU는 영국이 영국산 AZ 백신을 EU에 빨리 공급하지 않는다고 비판한 바 있다.  EU는  EU 탈퇴를 끝낸 영국이 일부러 영국산 AZ 백신을 EU에 빨리 공급하지 않아 백신 공급 부족에 시달리고 있다고 분석하고 있다. 반면에 영국은 백신 수출을 막은 적이 없다고 맞받아치면서 감정의 골이 깊어지고 있는 양상이다.

김용 기자 ecok@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