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바백스 백신, 2000만 명분 계약…”총 7900만 명분 확보”

[사진=MEDITERRANEAN/gettyimagesbank]
노바백스 백신 2000만 명분에 대한 계약이 체결된다.

질병관리청은 16일 오전 10시 SK바이오사이언스와 코로나19 노바백스 백신 공급 계약 체결식을 개최한다. 2000만 명분(4000만 회분) 선구매 계약 체결 건이다.

계약을 체결한 노바백스 백신은 2분기부터 순차적으로 도입될 예정이다.

지난 12일 SK바이오사이언스는 노바백스사와 백신 기술 도입 계약(기술 라이선스인)을 체결했다. 이로써 SK바이오사이언스 공장에서 노바백스 백신이 추가 생산된다. 질병관리청은 SK바이오사이언스와의 이번 계약 체결을 통해 SK바이오사이언스가 생산한 노바백스 백신의 선구매 물량을 국내에 공급하게 된다.

노바백스 백신은 기술이전 방식으로 국내에서 생산되는 첫 코로나19 백신이다. 이를 통해 코로나19 백신을 보다 안정적으로 공급하고, 우리나라가 백신 개발 원천 기술을 확보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

노바백스 백신은 인플루엔자, B형간염 등 다수의 백신에 적용돼온 합성항원 방식으로, 그간 정부가 구매한 mRNA 및 바이러스 전달체 방식과는 다른 백신 플랫폼으로 생산된다. 합성항원 백신은 항원 단백질을 합성해 면역증강제와 섞어 인체에 투여함으로써 면역 반응을 유도하는 방식으로, 2~8℃ 조건으로 냉장 보관 및 유통이 가능하다.

한편, 정부는 15일 화이자 백신 300만 명분을 추가 구매했고 16일 노바백스 백신 2000만 명분의 선구매까지 완료되면, 국내에는 총 7900만 명분(1억 5200만 회분)의 백신이 확보된다.

문세영 기자 pomy8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