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림대학교의료원, SK플래닛과 ‘디지털 혁신병원’ 구축 업무 협약

[경기도 화성에 위치한 한림대학교동탄성심병원에서 (우)한림대학교의료원 윤희성 상임이사와 SK플래닛이한상 사장이 디지털혁신병원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한림대학교의료원과 SK플래닛은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Digital Transformation)과 비대면․언택트 시대에 맞춰 정보통신기술(ICT) 기반의 ‘디지털 혁신병원’ 구축에 나선다.

양사는 4일 한림대학교동탄성심병원 화상회의실에서 ‘디지털 혁신병원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행사에는 한림대학교의료원 윤희성 상임이사, 이규홍 기획조정실장과 민경하 경영전략국장, 한림대학교동탄성심병원 이성호 병원장과 엄태진 행정부원장 등 주요 보직자와 SK플래닛 이한상 대표이사, 정간채 ICT시너지 사업본부장, 천용진 AI․Mibility사업그룹장, 조진현 경영관리그룹장, 임동찬 ICT사업그룹장 등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사는 ▲AI와 사물인터넷(IoT) 기술을 기반으로 한림대학교동탄성심병원의 병실 내 시설들과 병원 진료시스템을 음성명령으로 제어할 수 있는 스마트병실 구축 ▲비대면․언택트 진료시스템 구축을 통한 감염관리 및 환자 편의성 제고 등 관련 사업을 공동으로 추진해 나가기로 했다.

한림대학교의료원은 국내 최고 수준의 의료 빅데이터를 보유하고 임상현장에 AI 등의 첨단기술을 적극 활용하고 있다. 2006년 국내 최초로 5개 산하 병원을 통합한 종합의료정보시스템을 구축했다. 2016년에는 임상데이터 분석 솔루션인 ‘스마트 CDW(Clinical Data Warehouse)’를 도입하여 빅데이터 기반 업무의 일상화로 병원 내 모든 부서가 실행속도와 적응성이 빠른 기민한 조직으로 혁신 중에 있다. 또 SK플래닛은 데이터 인프라를 기반으로 국내 정보통신기술 관련 사업을 선도하고 있다.

이성호 병원장은 “한림대학교동탄성심병원은 AI기술을 활용한 안면인식 병동 출입관리, 생체인식 도착알림 서비스, 수술실 내 음성인식 의무기록 시스템 등을 국내 최초로 도입하며 디지털포메이션을 통한 비대면․언택트 진료환경 조성을 선도하고 있다”며 “이번 협약으로 양사의 기술과 경험이 융합되어 한림대학교동탄성심병원이 국내 최고 스마트병원으로 도약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SK플래닛 이한상 사장은 “SK플래닛의 기술과 솔루션으로 의료진과 환자 및 보호자에게 도움이 되는 최적의 의료환경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면서 “ICT 기술을 활용해 언택트 시대에 맞는 디지털혁신병원을 구축하는 등 다양한 혁신을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향후 양사는 한림대학교동탄성심병의 성공적인 디지털 혁신병원 구축 경험을 바탕으로 한림대학교의료원 산하 병원인 한림대학교성심병원, 한림대학교강남성심병원, 한림대학교춘천성심병원, 한림대학교한강성심병원 순으로 디지털 혁신병원 구축사업을 확대할 예정이다.

이지원 기자 ljw316@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1 개의 댓글
  1. 박주현

    코로나19로 언택트 시대에 맞춰 디지털 혁신병원을 구축한다니 반가운 소식입니다. AI기술을 활용한 안면인식 병동 출입관리, 생체인식 도착알림 서비스 등을 도입했다니 놀랍습니다. 가능하다면 비대면 진료환경을 조성하여 안전한 의료가 될 수 있다면 좋겠습니다. 앞으로도 응원하겠습니다.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