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 코로나’ 국내 확진자 4명 추가 발생…가족·접촉자·中 관광객

[사진=chombosan/gettyimagebank]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국내 확진자가 4명 추가 발생했다. 이로 인해 국내 확진자는 현재까지 총 23명이다.

6일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 환자가 4명 추가 확인됐다고 밝혔다.

20번째 확진자는 41세 한국인 여성으로 15번째 확진자의 가족이다. 자가 격리 중 검사를 시행한 결과 전날 양성으로 최종 확인됐으며 국군수도병원에 격리 조치됐다.

21번째 확진자는 59세 한국인 여성으로 6번째 확진자와 접촉했었다. 자가 격리 중 양성 판정을 받아 서울대병원에 격리 조치됐다.

22번째 확진자는 46세 한국인 남성으로 16번째 확진자의 가족이며 자가 격리 중 시행한 검사 결과 양성판정을 받고 조선대병원에 격리조치 됐다.

23번째 환자는 58세 중국인 여성으로 지난달 23일 관광 목적으로 입국했다. 보건소 조사에서 발열이 확인됐고 검사를 시행한 결과 같은 날 양성 판정을 받았다. 이 여성은 국가지정격리병상에 입원할 예정이다.

질병관리본부는 추가 확진자들에 대한 역학 조사 및 방역조치를 진행 중이라고 밝혔으며 자세한 정보는 확인되는 대로 공개할 예정이다.

[코로나맵=이동훈님 제공]

이지원 기자 ljw316@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