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방메디컬, ‘리프팅실’ 美 FDA 등록 완료

[사진=동방메디컬]
한방 및 바이오 미용 의료기기 전문 기업 동방메디컬이 흡수성 봉합사(이하 리프팅실)를 미국 식품의약국(FDA)에 등록했다고 1일 밝혔다.

동방메디컬은 이를 계기로 세계 최대의 미용 의료 시장인 미국 진출을 본격화한다는 계획이다.

리프팅실은 통증 치료나 미용 성형에 주로 사용되는 의료기기로, 근육이나 피부의 근막층(SMAS)에 삽입해 인체의 이물질 반응을 유도해 효과를 거두는 제품이다. 동방메디컬은 국내 한방 의료기기 분야에서 50% 이상의 시장점유율을 차지하고 있다.

동방메디컬 관계자는 “혈관의 손상과 신경세포 절단을 방지해 피부 진입 저항을 최소화하는 니들을 개발하는 데 성공해 리프팅실 삽입기에 적용했다”며 “오랜 노하우를 통한 니들의 가공 기술과 자체적인 신제품 개발 능력을 보유하고 있어 이번 FDA 등록을 계기로 미국 시장 진출이 한층 수월해질 것”이라고 말했다.

동방메디컬은 현재 미국국제중의약연구원과 함께 리프팅실과 관련한 국제표준화(ISO/TC249)를 진행하고 있다. 향후 성장 가능성이 큰 글로벌 미용 의료 시장을 주도함으로써 유리한 위치를 차지하고 입지를 강화한다는 전략이다.

회사 측은 “EU, 중국, 브라질, 러시아 등 해외 국가의 제품 인증을 완료하는대로 필러의 시장 확대에도 매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연희진 기자 miro22@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