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K ‘트렐리지 엘립타’, 美 FDA에 천식 적응증 추가 신청

[사진=GSK]
GSK는 1일 1회 단일 흡입기 3제 복합제 ‘트렐리지 엘립타'(성분명 FF/UMEC/VI, 플루티카손푸로에이트/유메클리디늄/빌란테롤)의 성인 천식 치료 적응증 추가를 위한 신약허가신청서(sNDA)를 미국 식품의약국(FDA)에 제출했다고 밝혔다. 트렐리지 엘립타는 2017년 9월 미국에서 만성폐쇄성폐질환(COPD) 환자 치료로 승인 받았다.

이번 승인 신청은 지난 5월 주요 연구 결과가 발표된 pivotal 3상 임상 연구인 CAPTAIN연구 결과를 바탕으로 진행됐다. 해당 연구는 증상이 조절되지 않는 2436명의 성인 천식 환자 대상으로 15개국에서 실시한 바 있다.

천식은 염증성 질환이지만, 흡입기를 통해 약물을 투여해 기관지를 확장할 경우 천식 증상 개선 및 폐기능에 유익한 효과를 미칠 수 있다. 따라서 트렐리지 엘립타가 ICS/LABA(흡입스테로이드/지속성베타작용제) 복합제 치료에도 불구하고 증상이 조절되지 않는 성인 환자의 천식 질환 관리에 있어 새로운 치료 패러다임을 제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GSK 글로벌 개발부분 수석 부사장인 크리스토퍼 코르시코는 “ICS/LABA 복합제를 꾸준하게 흡입함에도 불구하고 천식환자의 30%정도는 여전히 증상을 경험하고 있다”며 “이번 승인신청은 천식환자들에게 추가 치료 옵션을 제공하기 위한 GSK의 노력의 일환”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번 적응증 추가신청이 통과된다면, 트렐리지 엘립타는 미국에서 천식환자와 COPD 환자 모두에게 제공되는 최초이자 유일한 단일 흡입기 3제 복합제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연희진 기자 miro22@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